▶ 순수의 시대
 


2015, 드라마, 113분
청소년 관람불가

제 작 : 화인웍스, 키메이커
제 작 : 미상 l 프로듀서 : 미상
감 독 : 안상훈
촬 영 : 미상 l 조 명 : 미상
미 술 : 미상 l 편 집 : 미상
음 악 : 미상 l 동시녹음 : 미상
배 급 : CJ엔터테인먼트 ...more

2015년 3월 5일(목) 개봉
www.soonsu2015.co.kr

 

출 연
김민재 :: 신하균
이방원 :: 장혁
진 :: 강하늘
가희 :: 강한나


= CAST =

피를 묻혀 조선을 개국했으나 왕이 될 수 없었던 왕자. 왕좌를 쫓다.
왕자 이방원 ㅣ 야망하다

"지나고 나니 손에 피 묻은 놈은 필요가 없어진 것입니까?"

고려 충신 정몽주를 직접 척살하는 등 피를 묻혀가며 아버지 이성계를 도와 조선 개국을 이뤘다. 그러나 당연해 보였던 왕좌는 그의 것이 아니었다. 난세(亂世)에 필요했으나, 평화 시국, 치세(治世)에는 필요하지 않은 왕의 아들. 정도전에 밀려 개국공신 책봉에서도 제외된 채 발톱을 숨긴 호랑이처럼 막후의 음모로 왕좌를 향한 욕망을 불태운다.

장혁, 그의 안에 있었지만 우리가 알지 못했던 제왕의 카리스마!
<순수의 시대>로 빛나다!
스크린과 TV, 로맨틱 코미디와 액션 활극, 판타지, 재난 영화, 치정극까지. 장혁만큼 다양한 장르와 캐릭터를 쉼 없이 관객에게 선보여 온 배우도 드물다. 늘 새로운 이미지를 갱신해 온 그지만 <순수의 시대>는 가장 많이 극화된 인물인 이방원, 어찌 보면 새로울 것 없는 인물일 수 있음에도 그가 채 보여주지 않았던 또 다른 새로운 얼굴을 관객에게 소개한다. 아버지 태조 이성계의 재능을 가장 많이 물려받은 아들, 신궁으로 불린 활 솜씨, 적을 제거할 때 손에 직접 피를 묻히는 걸 두려워하지 않는 담대함, 재능은 물려주었지만 왕좌는 물려주지 않은 아버지를 향한 마음 깊은 곳의 한, 아버지에 의해 왕좌의 주인 자리를 거부당하자 스스로 막후의 음모와 파워 게임을 통해 왕관을 쓰려는 주도 면밀함. 만인을 거느리는 제왕의 품위와 위엄, 그리고 호탕함과 비열함을 동시에 담아 터져 나오는 특유의 웃음소리까지. 장혁은 관객에게 가장 익숙한 대표적 조선의 캐릭터 이방원에게서 오히려 새로운 매력을 발굴하는 절정의 연기력을 선보인다.

- 1976년생. 서울예술대학교 영화과, 단국대 연극영화과

[영화]
2015년 [순수의 시대]
2014년 [가시]
2013년 [감기]
2012년 [댄스 오브 드래곤]
2011년 [의뢰인]
2009년 [펜트하우스 코끼리] [토끼와 리저드] [오감도]
2007년 [댄스 오브 더 드래곤]
2004년 [S 다이어리](특별출연) [내 여자친구를 소개합니다]
2003년 [영어완전정복]
2002년 [정글쥬스] [화장실 어디에요]
2001년 [화산고]
1998년 [짱]

[드라마]
[빛나거나 미치거나](2015) [운명처럼 널 사랑해](2014), [연애세포](2014, 웹드라마), [아이리스2](2013), [뿌리 깊은 나무](2011), [마이더스](2011), [추노](2010), [타짜](2008), [불한당](2008), [고맙습니다](2007), [대망](2002), [명랑 소녀 성공기](2002), [햇빛 속으로](1999), [학교](1999), [모델](1997)

[수상내역]
2014년 MBC 연기대상 베스트 커플상
2014년 MBC 연기대상 미니시리즈부문 남자 최우수연기상
2013년 MBC 방송연예대상 쇼버라이어티부문 인기상
2012년 제46회 납세자의 날 모범납세자상 대통령 표창
2011년 SBS 연기대상 10대 스타상
2011년 SBS 연기대상 특별기획부문 최우수 연기상
2011년 제23회 한국PD대상 탤런트 부문 출연자상
2010년 그리메상 최우수 남자연기상
2010년 KBS 연기대상 대상
2010년 KBS 연기대상 베스트 커플상
2010년 제5회 에이 어워즈 패션 부문
2010년 제2회 코리아 주얼리 어워드 루비상
2010년 한일문화대상 문화외교부문
2010년 제5회 코리아드라마페스티벌 남자주연 연기상
2010년 제5회 서울드라마어워즈 한류부문 남우주연상
2008년 SBS 연기대상 특별기획부문 남자연기상, 10대 스타상
2007년 MBC 연기대상 미니시리즈부문 황금연기상
2002년 SBS 연기대상 10대 스타상, 최우수 남자연기상
2000년 SBS 연기대상 남자신인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