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인과 연> 개봉 14일째 1천만 관객 돌파

- 한국영화 최초 시리즈 쌍천만 영화 등극!

국영화 흥행사를 다시 써 내려가고 있는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이 한국영화 사상 최초로 두 편의 시리즈 모두 1천만 돌파라는 진기록을 달성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신과함께-인과 연>은 8월 14일 오후 2시 34분 기준으로 누적 관객수 10,002,508명을 달성하며 개봉 14일 만에 1천만 영화 반열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이는 2018년 개봉작 중 유일하게 1천만 관객을 동원한 <어벤져스:인피니티 워>(개봉 19일 만에 1,000만 돌파)보다 5일 빠를 뿐만 아니라 작년 12월에 개봉하여 1,440만 관객을 동원, 역대 박스오피스 2위에 오른 <신과함께-죄와 벌>(개봉 16일 만에 1,000만 돌파)보다 2일 앞선 속도이다.

이로써 1, 2부 모두 천만 영화에 등극하며 '쌍천만' 타이틀을 얻은 <신과함께>. 할리우드 대표 프랜차이즈 영화인 <어벤져스> 시리즈의 뒤를 이어 한국영화로는 유일하게 전 시리즈 1천만 돌파를 기록한 <신과함께> 시리즈는 그야말로 한국형 프랜차이즈 영화의 성공적인 안착을 알렸다.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영화 <신과함께-인과 연>이 앞으로 또 어떤 기록을 새롭게 써 나갈지 세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신과함께-인과 연]


2018.08.14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