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벽한 타인> 개봉 11일만에 300만 관객 돌파

- 2018 한국 코미디 영화 최단기간 흥행 또 한 번 경신!

화 <완벽한 타인>이 11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와 함께 11/10(토) 개봉 11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하며 2018년 한국 코미디 영화 최단기간 흥행 기록을 또 한 번 경신했다.

투자·배급을 맡은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영화 <완벽한 타인>은 10일 하루 동안 40만6천840명의 관객을 동원하였으며, 오전 7시 10분 기준으로 누적 관객수 300만8천84명을 기록했다. 지난 10월 31일 개봉한 후 11일 만이다.

이는 올해 한국 코미디 영화 흥행 1위 <그것만이 내 세상>(개봉 24일째 300만 돌파, 누적 관객수 3,418,631명), 2위 <탐정: 리턴즈>(개봉 25일째 300만 돌파, 누적 관객수 3,152,873명)의 300만 돌파 시기보다 무려 열흘 이상 앞당긴 기록이다.

11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11일 연속 좌석점유율 1위의 압도적 흥행세를 이어가는 <완벽한 타인>이 초고속 300만 돌파에 힘입어 올해 코미디 영화 박스오피스 1위까지 올라설 수 있을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300만 돌파를 기념해 배우들도 관객들에게 손글씨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잘 보일 수 있도록 여러 번 글씨를 덧대 쓴 유해진, 한 자 한 자 붙여 감사 메시지를 만든 이서진, 영화 속 캐릭터의 이름 ‘수현’으로 인사를 전한 염정아 등 배우들의 진심과 개성이 가득 담긴 메시지가 훈훈함을 더한다. [완벽한 타인]


2018.11.11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