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병기 활
 


2011, 사극 액션, 122분, 15세 관람가

제 작 : 다세포클럽, 디씨지플러스
제 작 : 장원석 l 프로듀서 : 정지훈
각본/감독 : 김한민
촬 영 : 김태성 l 조 명 : 김경석
미 술 : 장춘섭 l 편 집 : 김창주
음 악 : 김태성 l 동시녹음 : 강봉성
배 급 : 롯데엔터테인먼트 ...more

2011년 8월 10일(수) 개봉
www.2011hoot.co.kr

 

출 연
남이 :: 박해일
쥬신타 :: 류승룡
자인 :: 문채원
서군 :: 김무열


= 시놉시스 =

- 대한민국 최초 활 액션... [최종병기 활]

50만 포로가 끌려간 병자호란,
치열했던 전쟁의 한 복판에 역사가 기록하지 못한 위대한 신궁이 있었다.
 

역적의 자손이자 조선 최고의 신궁 남이. 유일한 피붙이인 누이 자인의 행복만을 바라며 살아간다. 어렵사리 맞이한 자인의 혼인날, 가장 행복한 순간에 청나라 정예부대(니루)의 습격으로 자인과 신랑 서군이 포로로 잡혀가고 만다. 남이는 자인을 구하기 위해 아버지가 남겨준 활에 의지해 청군의 심장부로 거침없이 전진한다.

귀신과도 같은 솜씨로 청나라 정예부대(니루)를 하나 둘씩 처치하는 남이, 한 발 한 발 청군의 본거지로 접근해간다. 남이의 신묘한 활 솜씨를 알아챈 청의 명장 쥬신타는 왕자 도르곤과 부하들을 지키기 위해 남이를 추격하기 시작한다. 날아오는 방향을 예측할 수 없는 곡사를 사용하는 남이와 무시무시한 파괴력을 가진 육량시를 사용하는 쥬신타, 가장 소중한 것을 지키기 위한 사상 최대 활의 전쟁을 시작한다.

적의 심장을 뚫지 못하면 내가 죽는다!
운명을 건 사상 최대 활의 전쟁이 시작된다!

 

 

감 독 : 김한민

"활이라는 무기는 속도에서 주는 원초적인 쾌감이 있다."

2003년 단편 <갈치괴담>으로 미쟝센 단편영화제, 아시아나 국제단편영화제를 휩쓸며 일찌감치 주목을 받은 김한민 감독. 2007년 장편영화 데뷔작인 <극락도 살인사건>으로 흥행 성공과 함께 제 28회 청룡영화상 신인감독상과 각본상, 제 27회 한국예술평론가협의회 주목할 예술상을 수상하며 한국영화계의 불모지로 여겨졌던 스릴러 장르에서 독보적인 존재로 우뚝 섰다. 하지만 새로운 시도를 즐기는 김한민 감독은 전작들과는 전혀 다른 액션 사극으로 세 번째 연출의 방향을 잡았다. 오래 전부터 역사적 고난 속에서 보이는 한민족 특유의 불굴의 정신을 다루고자 했던 김한민 감독이 <최종병기 활>을 통해 드디어 프로젝트의 결과물을 선보인다. 치욕적인 전쟁의 역사 뒤에 감춰진 무고한 백성들의 고통과 이를 이겨내는 강인한 정신, 보는 이들의 심장을 조여오는 숨막히는 추격전 그리고 대한민국 최초로 본격적으로 다룬 강렬한 활 액션은 그간 어떤 영화에서도 볼 수 없었던 감동과 쾌감을 선사할 것이다.

- 1995년 연세대학교 상경대 경영학과 졸업
- 1999년 동국대학교 연극영화과 대학원 졸업

[Filmography]

2011년 [최종병기 활] 감독
2009년 [핸드폰] 감독
2007년 [극락도 살인사건] 각본/감독
: 제28회 청룡영화상 <극락도 살인사건> 각본상 / 신인감독상 수상

2003년 단편 [갈치괴담]
: 미장센 단편영화제 심사위원 특별상, 아시아나 국제단편 영화제 특별상, 서울 디지털 영상제 특별상
1999년 단편 [그렇게 김순임은 강두식을 만났다] 각본, 감독
: 영화진흥위원회 1회 단편시나리오 사전제작지원작, 대한민국영상대전 수상작, 부산아시아단편영화제 본선 상영작, 부천판타스틱영화제 상영작(2000), 뉴욕 독립영화제 상영작(2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