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육혈포 강도단
 


2010, 코미디, 107분, 15세 관람가

제 작 : 전망좋은 영화사
제 작 : 이서열 l 프로듀서 : 이진성
원 작 : Jetzt Oder Nie
각본/감독 : 강효진
촬 영 : 나승용 l 조 명 : 한기업
미 술 : 이하준 l 편 집 : 문인대
음 악 : 이념 l 동시녹음 : 김경태
배 급 : 롯데엔터테인먼트 ...more

2010년 3월 18일(목) 개봉
홈페이지 bbangbbang2010.co.kr

 

출 연
정자 :: 나문희
영희 :: 김수미
신자 :: 김혜옥
준석 :: 임창정


= CAST =

거침없는 카리스마로 무장한 리더, 정자

"난 아주 험난한 삶을 살아왔거든!"

선한 외모로 팀에서는 바람잡이를 담당하고 있지만, 실은 모든 사건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강도단의 카리스마 넘치는 리더다. '정자'는 젊은 시절부터 안 해본 일이 없을 정도로 험난한 인생을 살아온 인물. 그녀는 소주를 음료수처럼 마시는 것이 취미이고, 못 고치는 기계가 없는 만능 기술자에다 나이를 믿을 수 없는 화려한 운전 솜씨를 자랑하고 때론 과감한 액션도 서슴지 않는 터프한 할머니다. 넉넉하지 않은 형편에도 불구하고 하와이 여행을 감행하는 정자는 말 못할 속사정을 가진 비밀스러운 인물이다.

 

Profile 전 세대의 사랑을 받는 국민 할머니 _ 나문희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을 통해 수많은 유행어와 별명을 낳으며 최고의 전성기를 구가하고 있는 나문희. 최근 개봉해 관객들로부터 뜨거운 호평을 받고 있는 영화 <하모니>에서는 합창단의 지휘자 '문옥'으로 출연하여, 보는 이의 가슴을 울리는 연기를 선보이며 따뜻한 어머니로서의 모습을 유감없이 보여줬다. 이렇듯 시트콤, 드라마, 영화를 종횡 무진하는 그녀가 <육혈포 강도단>에서 또 한번 색다른 변신을 시도한다. 평균 나이 65세 최고령 은행강도단의 리더가 되어 감춰져 있던 터프함을 공개한다. 그 동안 보여준 친근하고 모범적인 이미지와는 180도 다른 모습을 보여줄 나문희는 그녀가 쌓아 온 풍부한 연기 내공과 열정으로 극의 중심을 단단히 잡으며 카리스마 넘치는 할머니 '정자'를 완벽하게 소화해 냈다.

- 1941년생, 창덕여자고등학교 졸업. 1961년 MBC 라디오 1기 공채 성우

[영화]
2010년 [육혈포 강도단] [하모니]
2008년 [걸스카우트]
2007년 [권순분여사 납치사건] [화려한 휴가] [그놈 목소리](우정출연)
2006년 [열혈남아]
2005년 [너는 내 운명] [주먹이 운다]
2004년 [여선생 VS 여제자] [S다이어리]
2003년 [영어완전정복]

2000년 [굳세어라 금순아] [하면된다](특별출연)
1999년 [조용한 가족] 외 다수

[드라마]
바람불어 좋은 날(2010), 내사랑 금지옥엽(2009), 천하일색 박정금(2008),거침없이 하이킥(2007), 소문난 칠공주(2006), 내 이름은 김삼순(2005), 압구정 종갓집(2004), 상도(2002) 등

[수상경력]
2007년 제4회 최고의 영화상 최고의 여자조연배우상
2005년 제6회 부산영평상 여우조연상
2005년 제42회 대종상영화제 여주조연상
2002년 SBS 연기대상 연기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