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의 봄> 개봉 65일 만에 1,300만 돌파

- 논스톱 장기 흥행으로 또 한 번 기록 경신!

객들의 끊임없는 관심과 성원 속에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서울의 봄>이 1,300만을 돌파했다.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서울의 봄>은 1월 27일(토) 오전 6시 기준, 누적 관객수 13,003,228명을 기록, 새로운 흥행 기록을 경신했다. 지난 2023년 11월 22일 개봉한 후 65일 만이다.

<서울의 봄>이 전 세대 관객들의 열렬한 성원 속에 흥행을 이어온 가운데, 개봉 33일 만에 천만 관객을 동원, 개봉 36일 만에 1,100만을 돌파했다. 2023년 극장가의 대미를 장식하며 2024년 새해까지 흥행 열풍을 이어간 <서울의 봄>은 개봉 41일 만에 1,200만을 돌파한 것에 이어 개봉 65일 만에 1,300만을 돌파해 모두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이는 역대 천만 영화 중 <도둑들>(12,984,701), <7번방의 선물>(12,812,186), <알라딘>(12,797,927), <암살>(12,707,237), <범죄도시2>(12,693,415), <광해, 왕이 된 남자>(12,324,062), <신과함께-인과 연>(12,278,010)을 포함한 천만 영화들을 제친 스코어로, 팬데믹 이후 프랜차이즈가 아닌 단일 작품 중 가장 강렬한 흥행 신드롬을 일으켰음을 보여준다.

개봉 이후 연일 흥행 신기록을 써내려가고 있는 <서울의 봄>은 관객들의 열렬한 성원 속에서 장기 흥행 릴레이를 이어가고 있다. [서울의 봄]


2024.01.27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