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민호·안효섭·채수빈·나나·지수 등 판타지 대작 <전지적 독자 시점> 캐스팅

- 인기 웹소설 『전지적 독자 시점』 영화화

명의 인기 네이버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화 <전지적 독자 시점>이 이민호, 안효섭, 채수빈, 신승호, 나나, 박호산, 최영준, 지수 등 기대되는 조합의 캐스팅을 확정 짓고 지난 12월 크랭크인 후 촬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2018년 네이버시리즈 연재 이후 현재 누적 조회수 2억 뷰 돌파 및 해외에서도 인기를 모으며 큰 성공을 이룬 동명의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전지적 독자 시점>은 10년 동안 연재된 소설처럼 멸망해버린 현실에서 유일하게 결말을 알고 있는 김독자(안효섭)가 소설 속 주인공 유중혁(이민호)과 함께 세상을 구하기 위한 대장정을 그린 영화다.

[더 킹 : 영원의 군주], [푸른 바다의 전설], <강남 1970>에 이어 [파친코]로 한층 성숙된 연기력을 보여준 이민호가 죽어도 끊임없이 회귀하는 능력을 가진 소설 속 주인공 유중혁을 연기한다. 유중혁은 범접할 수 없는 외모에 막강한 전투 실력으로 멸망한 소설 속 세계에서 끝까지 살아남은 캐릭터다.

[너의 시간 속으로], [낭만닥터 김사부], [사내맞선]으로 글로벌 인기를 구가하고 있는 안효섭은 소설 '멸망하는 세계에서 살아남는 방법'의 결말을 유일하게 알고 있는 김독자로 출연해 첫 스크린 데뷔에 나선다. 김독자는 평범한 직장인이자 소설의 주인공 유중혁에게 빠져 아무도 읽지 않는 연재 소설을 완독한 유일한 사람이다.

현실이 되어버린 소설 속 세계에서 김독자와 여정을 함께하는 동료들도 있다. <새콤달콤>, <그대 이름은 장미>, [더 패뷸러스], [너와 나의 경찰수업] 등의 채수빈은 독자의 전 직장 동료이자 김독자와 함께 멸망해버린 세상의 시작을 함께하는 유상아 역을 맡는다. 유상아는 매일 생존 전투를 치러야 하는 세계에 빠르게 적응하며 김독자에게 힘이 되어준다.

[환혼], [D.P.], [열여덟의 순간], [에이틴] 등 자신의 영역을 넓혀가고 있는 신승호와 <자백>, <꾼>, [마스크걸], [글리치] 등 매번 탁월한 연기로 감탄을 자아내는 나나는 유중혁과 함께 소설에 등장하는 인물이자 김독자와도 만나게 되는 캐릭터를 맡았다. 신승호가 맡은 이현성은 군인 출신으로 막강한 방어력을 통해 분투하고, 나나가 맡은 정희원은 뛰어난 공격력으로 정의의 여신처럼 활약하는 캐릭터다. <낙원의 밤>, <콜>, [나의 해피엔드], [멧돼지사냥], [괴이], [인간수업], [나의 아저씨]에서 출중한 연기와 존재감을 보여준 박호산이 부를 이용해 사람들의 생사를 휘두르는 공필두 역으로, [경성크리처], [사냥개들], [우리들의 블루스], [빈센조] 및 연극과 뮤지컬에서도 맹활약 중인 최영준이 김독자의 직장 상사이자 유상아에게 접근했다가 졸지에 시나리오에 휘말리게 되는 한명오 역으로 분해 극의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끝으로 [설강화: snowdrop]로 배우로 발돋움한 블랙핑크 지수가 소설에서 대단한 전투력으로 유중혁과 함께 많은 위기를 넘긴 동료 이지혜로 분해 김독자의 여정에도 함께 하게 된다.

한편, 대본 리딩을 위해 모인 배우들은 화기애애하게 인사를 나누다가도 리딩이 시작되자 역할에 200% 몰입해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뜨거운 열기와 에너지로 현장을 가득 채웠다는 후문이다.

메가폰은 영화 <더 테러 라이브>, < PMC: 더 벙커 > 등을 연출한 김병우 감독이 잡았다.

현재 촬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판타지 대작 <전지적 독자 시점>은 지금껏 만나보지 못한 장대한 세계관으로 한국 영화의 새로운 지평을 열 것으로 기대된다.


2024.01.24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