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4> 제74회 베를린국제영화제 공식 초청 쾌거

- '베를리날레 스페셜 갈라' 부문 초청.. "액션과 코미디의 활기 넘치는 조화"

한민국 대표 액션 시리즈 <범죄도시4>가 오는 2월 15일부터 25일까지 개최되는 제74회 베를린국제영화제 베를리날레 스페셜 갈라(Berlinale Special Gala) 부문에 공식 초청되었다. 이번 베를리날레 스페셜 갈라 부문 초청은 한국영화 시리즈 작품으로서는 최초의 쾌거다.

<범죄도시4>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가 대규모 온라인 불법 도박 조직을 움직이는 특수부대 용병 출신의 빌런 '백창기'(김무열)와 IT 업계 천재 CEO '장동철'(이동휘)에 맞서 다시 돌아온 '장이수'(박지환), 광수대&사이버팀과 함께 펼치는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다.

<범죄도시4>가 초청된 베를린국제영화제 베를리날레 스페셜 갈라 부문은 대중과 가장 폭넓게 교감할 수 있는 작품성과 오락성을 겸비한 다채로운 작품들을 소개하는 영화제의 대표 프로그램 중 하나다.

배급사 측은 "시리즈 영화로서는 <범죄도시4>가 최초의 초청으로 그 의미가 더욱 뜻깊다. 또한 <범죄도시> 시리즈가 한국뿐만 아니라 전 세계 관객들에게 사랑받는 글로벌 콘텐츠로 성장했음을 증명한다"고 의미를 전했다.

이를 알아본 베를린국제영화제는 프로그래머 시사 후 만장일치 호평으로 <범죄도시4>를 초청작으로 선정했다는 후문이다. 프로그래머 마크 페란손은 "액션과 코미디의 활기 넘치는 조화를 가진 <범죄도시4>의 매력을 가장 효과적으로 보여줄 수 있는 곳이 바로 베를린국제영화제다"라며 베를린국제영화제와 <범죄도시4>의 만남에 큰 기대감을 드러냈다.

베를린국제영화제 공식 초청 소식으로 다시 한번 한국영화 대표 브랜드 <범죄도시> 시리즈의 위상을 실감하게 한 <범죄도시4>는 2024년 상반기 개봉 예정이다.


2024.01.15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