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민·이희준·공승연·이규형·박지환·우현, <핸섬 가이즈> 캐스팅

- 신선지수 100% 코믹 라인업 완성! 무섭게 웃기는 코미디 영화가 온다!

화 <핸섬 가이즈>가 이성민, 이희준, 공승연, 이규형, 박지환, 우현 등의 다채로운 캐스팅 라인업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제작 준비에 돌입했다.

<핸섬 가이즈>는 한 번 보면 절대 잊지 못할 첫인상을 가진 자칭 '핸섬 가이즈' 두 남자가 음산한 산장으로 이사를 오던 날, 마을과 산장에 얽힌 전설이 깨어나며 시작되는 예측불허 코미디.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매 작품마다 완벽한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주는 충무로 대표 연기파 배우 이성민이 거친 말투와 살벌한 외모로 한 번 보면 못 잊을 아우라를 풍기는 자칭 상남자 미남 '재필' 역을,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서 무한한 연기 변신을 이어가며 관객들의 뇌리에 굵직한 인상을 남겨온 이희준이 곧 달려들 듯 위험한 인상과는 달리 섬세한 감성으로 반려견 '봉구'를 애지중지 키우는 자칭 샤프한 훈남 '상구' 역을 각각 맡아 호흡을 맞춘다.

앞서 <남산의 부장들>에서 높은 캐릭터 싱크로율과 긴밀한 호흡으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던 이성민과 이희준이 재회, 이번에는 내 집 마련의 꿈을 이룬 산장에서 기묘한 사건에 휘말리는 오합지졸 절친 ‘재필’과 ‘상구’로 분해 찰떡같은 케미를 선보이며 단전부터 올라오는 유쾌한 웃음을 선사할 전망이다.

여기에 드라마 '서클 : 이어진 두 세계', '너도 인간이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등의 작품을 통해 안정적인 연기력과 무궁무진한 매력을 입증한 배우 공승연이 가세, 친구들과 놀러 온 별장에서 상구와 재필을 만나게 되는 남다른 친화력의 소유자 '미나' 역을 맡아 장편영화 데뷔작인 <핸섬 가이즈>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핸섬 가이즈>에는 유일무이한 매력으로 출연하는 작품마다 강력한 존재감을 각인시키는 배우들이 대거 출연, 벌써부터 웃음을 장전시키는 시너지 대폭발 라인업을 완성해 기대감을 배가시키고 있다. 먼저 영화 <증인><디바>와 드라마 '비밀의 숲', '슬기로운 감빵생활', '하이바이, 마마!'에 출연, 매 작품마다 인생 캐릭터를 경신하고 있는 이규형은 궁금한 건 참지 않는 '최소장'의 순찰 메이트 ‘남순경’ 역을 맡았으며, 영화 <범죄도시><봉오동 전투><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등의 작품에서 압도적인 존재감을 드러냈던 박지환은 동네의 평화를 위해 물불 가리지 않는 열혈 경찰 ‘최소장’으로 분해 기대감을 더한다. 이에 더해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말모이><1987>부터 드라마 '또 오해영', '응답하라 1988'까지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자유자재로 넘나들며 열일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배우 우현은 산장의 미스터리한 과거를 아는 단 한 사람 '김신부' 역을 맡아 극의 전개에 흥미를 돋울 예정이다.

한편 <핸섬 가이즈>의 촬영을 앞둔 이성민은 “시나리오가 정말 재미있었다. 처음 만나는 배우들, 스태프들이 많은 만큼 즐거운 작업이 될 것 같다. 열심히 촬영하겠다”라며 영화에 대한 기대감과 포부를 전했으며, 이희준은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수 있는 작품이라고 생각돼 기대가 크다. <핸섬 가이즈>가 관객 분들에게 큰 재미를 드릴 수 있는 작품이 되기를 바란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공승연 역시 “오랫동안 함께 호흡을 맞추고 싶었던 선배님들과 연기하게 되어서 영광이고 무척 설렌다. 관객들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는 각오를 전해 눈길을 끈다.

개성 넘치는 배우들의 코믹 시너지를 기대케 하는 코미디 영화 <핸섬 가이즈>는 남동협 감독의 장편영화 데뷔작이며, 2021년 개봉 예정이다.


2020.09.22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