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개봉 4일째 100만 돌파

- <독전>보다 빠르고 <신세계><공작>과 타이 기록!

여름 최고의 입소문과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화제작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가 거침없는 흥행 질주로 개봉 4일째인 8일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투자·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은 8월 8일(토) 오전 7시 기준으로 누적 관객수 107만8,551명을 기록했다. 지난 8월 5일 개봉한 후 단 4일 만이다.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의 개봉 4일째 100만 관객 돌파 흥행 속도는 <아저씨>(2010)의 개봉 6일, <독전>(2018)의 개봉 5일보다 빠른 기록이고, 황정민, 이정재 주연의 전작 <신세계>(2013) 및 황정민의 전작 <공작>(2018)과 동일한 흥행 속도로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를 향한 관객들의 뜨거운 열기를 실감케 한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개봉 4일째 100만 관객을 돌파한 <반도>, 5일째 100만 돌파한 <강철비2: 정상회담>과 함께 올 여름 극장가 흥행작으로써 폭발적 흥행 열기를 보여주고 있다. 이에 영화의 주역 황정민, 이정재, 박정민 및 홍원찬 감독, 홍경표 촬영 감독은 ‘다만 100만 관객 여러분 사랑합니다’ 플랜카드와 인증샷을 통해 관객들에게 100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살인 미션 때문에 새로운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인남(황정민)과 그를 쫓는 무자비한 추격자 레이(이정재)의 처절한 추격과 사투를 그린 하드보일드 추격 액션 영화로, <신세계> 이후 7년 만에 재회한 황정민과 이정재의 강렬한 캐릭터 케미스트리는 물론 묵직한 액션이 돋보이는 작품이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2020.08.08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