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비2: 정상회담> '강철비'를 뚫고 100만 관객 돌파

- 관객들의 끊임없는 호평과 입소문으로 여름 극장가 흥행 순항 중!

우성, 곽도원, 유연석 주연의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이 지난 8월 2일(일) 개봉 5일째 100만 관객을 돌파한데 이어, 개봉 첫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투자·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강철비2: 정상회담>은 3일 오전 7시 기준으로 개봉 첫 주말 66만2,437명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수 101만9,693명을 기록하며 주말 극장가 박스오피스 정상을 차지했다.

한편, 100만 인증샷에는 정우성, 유연석, 양우석 감독의 친필 메시지를 통해 관객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해 눈길을 모은다. ‘대한민국 대통령’ 역의 정우성은 “귀하신 100만 관객 여러분! 감사합니다!!”, ‘북 위원장’ 역의 유연석은 “100만 돌파! 소중한 발걸음과 관심 감사드립니다”라며 강철비를 뚫고 <강철비2: 정상회담>을 찾아준 관객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양우석 감독은 “백만 관객 여러분! 응원해 주셔서 감사합니다”라는 멘트로 영화를 향한 관객들의 뜨거운 지지에 감사 마음을 담아냈다.

<강철비2: 정상회담>은 남북미 정상회담 중에 북의 쿠데타로 세 정상이 북의 핵잠수함에 납치된 후 벌어지는 전쟁 직전의 위기 상황을 그린 작품으로, 남과 북, 그리고 한반도를 둘러싼 강대국들 사이 실제로 일어날 수도 있을 위기 상황을 시원한 잠수함 액션과 함께, 정우성, 곽도원, 유연석, 앵거스 맥페이든. 개성과 연기력을 겸비한 네 배우의 호연으로 실감 나게 그려내 관객들의 뜨거운 지지를 얻고 있다. [강철비2: 정상회담]


2020.08.03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