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정재, 영화 <헌트>로 첫 연출 및 출연 확정

- 2021년 촬영 목표로 준비중

우 이정재가 영화 <헌트>(가제)의 연출과 캐스팅을 확정했다.

<헌트>(가제)는 안기부 에이스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남파 간첩 총책임자를 쫓으며 거대한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첩보 액션 드라마.

이정재는 <신과 함께> 시리즈, <암살><도둑들> 등 4번의 천만 관객을 동원한 작품부터 <사바하><신세계> 등 완성도 높은 장르 영화까지 탄탄한 연기력으로 흥행을 이끌며 대중성과 작품성을 모두 갖춘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그런 그가 이번 영화 <헌트>에서 안기부 소속 해외팀 ‘박평호’를 맡았다. 이정재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입체적인 캐릭터를 그려낼 예정이다.

한편, 영화 <헌트>는 배우 이정재의 첫 연출 작품인 만큼 4년 동안 시나리오를 집필하며 영화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했다. 여기에 아티스트스튜디오와 함께 <돈><공작><아수라><신세계> 등 굵직한 작품을 선보였던 사나이 픽처스가 제작을 맡아 신뢰를 더한다.

배우 이정재의 첫 번째 연출과 출연을 확정한 <헌트>(가제)는 나머지 캐스팅을 마무리 짓고 2021년 크랭크 인할 예정이다.


2020.07.24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