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상' 수상

-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심사위원상'(Special Jury Award) 수상

도연·정우성·배성우 주연의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이 지난 31일, 제49회 로테르담 국제영화제에서 '심사위원상'(Special Jury Award)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루며 개봉 전부터 국내 예비 관객들의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지난 상영을 통해 해외 주요 언론 매체와 영화 팬들에게 처음 선보여진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다양한 요소들로 완성된 치밀하고 유려한 작품!”(THE Hollywood REPORTER), “재미있고 쿨하며 스릴 넘친다! 전 세계적으로 어필할만한 작품!”(Letterboxd_rebekah), “한 가지 장르에 국한되지 않는 개성 넘치는 작품”(ASIAN MOVIE PULSE), “완벽한 케미스트리가 극 전체를 끌고 가는 긴장감”(Letterboxd_Filip Klouda) 등 호평들을 통해 국내 관객들의 기대감까지 높이고 있는 상황이다.

또,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수상한데 이어 오는 3월 20일부터 28일까지 열리는 제34회 스위스 프리부르 국제영화제 장편 경쟁 부문에 공식 초청되는 등 해외로부터 뜨거운 러브콜을 받고 있다.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으로, 전도연, 정우성, 배성우을 비롯 정만식, 진경, 신현빈, 정가람, 박지환, 김준한, 허동원, 윤여정 등이 출연한다. 2월 12일 국내 개봉한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


2020.02.01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