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신혜·전종서 주연 <콜>, 넷플릭스에서 전 세계 시청자와 만난다

- 11월 27일 넷플릭스로 전 세계 단독 공개 확정!

장 개봉이 잠정 연기됐던 박신혜, 전종서 주연의 미스터리 스릴러 영화 <콜>이 최종 넷플릭스에서 오는 11월 27일 전 세계 단독 공개된다.

<콜>은 한 통의 전화로 연결된 서로 다른 시간대의 두 여자가 서로의 운명을 바꿔주면서 시작되는 광기 어린 집착을 그린 미스터리 스릴러다.

신선한 반전과 인상적인 롱테이크 기법으로 많은 화제를 낳았던 단편 영화 <몸 값>으로 제33회 부산국제단편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과 제11회 파리한국영화제 최우수단편상을 포함, 다양한 영화제를 석권했던 신예 이충현 감독의 장편 데뷔작이다.

여기에 수많은 작품으로 아시아를 사로잡은 박신혜와 이창동 감독의 영화 <버닝>으로 주목받는 여배우로 자리매김한 전종서의 신선한 앙상블로 뜨거운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기도 하다.

박신혜는 영화 <#살아있다>, <형>,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닥터스', '피노키오' 등 매 작품마다 큰 화제를 불러일으키는 원조 한류스타로, <콜>에서 오랜만에 집으로 돌아와 낡은 전화기를 연결했다가 과거로부터 전화를 받게 되는 서연으로 분해 필모 사상 가장 강렬한 스릴러에 도전한다.

제71회 칸 국제영화제 국제비평가연맹상을 수상한 영화 <버닝>으로 영화계 블루칩으로 급부상한 전종서는 과거의 집에서 현재로 전화를 걸게 되는 영숙 역을 통해 역대 최강 여성 연쇄살인마로 완벽하게 변신했다.

제작사 용필름 측은 <콜>의 넷플릭스 공개를 앞두고 “좋은 이야기를 전달하는 방법이 점차 다양화되고 있는 시대에 <콜>을 전 세계 시청자에게 소개할 수 있게 돼 기대가 된다”는 전했다. [콜]


2020.10.20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