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승원·김성균·이광수, 재난 코미디 <싱크홀> 캐스팅

- 차승원-김성균-이광수 캐스팅 확정! 8월 크랭크인!

화 <싱크홀>(가제)이 차승원, 김성균, 이광수를 캐스팅 확정하고 본격적인 촬영 준비에 돌입한다고 투자·배급을 맡은 쇼박스가 14일 밝혔다.

<싱크홀>은 11년 만에 마련한 내 집이 1분만에 싱크홀로 추락하며 벌어지는 현실 재난 코미디 영화다.

영화, 드라마, 예능을 넘나들며 활약해 온 차승원은 투잡, 쓰리잡 마다 않고 홀로 아들을 키우기 위해 밤낮으로 고군분투하는 청운빌라의 주민 '정만수’ 역을 맡았다. 스펙트럼 넓은 연기력으로 관객들의 사랑을 받아왔던 그는 <싱크홀>에서 유쾌함과 인간미를 모두 갖춘 캐릭터로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개성과 연기력을 두루 갖춘 실력파 배우 김성균은 11년 만에 내 집 마련의 꿈을 이뤘지만 집과 함께 싱크홀에 갇히게 된 비운의 가장 '박동원' 역을 연기한다. 출중한 연기로 어느 캐릭터든 자신의 것으로 소화해온 그는 이번 영화를 통해 '짠내폭발' 현실 가장의 모습을 섬세하게 그려낼 예정이다.000

그리고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이광수는 직장 상사 '박동원'과 함께 싱크홀에 갇히게 되는 후배 '김승현' 역으로 변신한다. 차승원, 김성균과 함께 웃음과 눈물이 뒤섞인 탈출기를 선보일 예정. 이광수만의 전매특허 코믹 연기가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지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싱크홀>은 8월 중 크랭크 인할 예정이다.


2019.08.14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