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개봉 25일째 900만 관객 돌파

- 해외 202개국 판매… 韓 영화 역대 최다 판매 기록 경신

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봉준호 감독의 신작 <기생충>이 오늘 9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기생충>은 23일 오전 10시 기준으로 누적 관객수 900만284명을 기록했다. 지난 5월 30일 개봉한 후 25일 만이다.

<기생충>은 개봉과 동시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 개봉 8일 만에 500만, 10일 만에 600만, 11일 만에 700만, 17일 만에 800만 관객을 동원한 바 있다.

<기생충>은 쟁쟁한 신작들의 개봉에도 불구하고 개봉 3주차에도 흔들림 없이 CGV골든에그지수 95%, 네이버 실관람객 평점 9.09점의 높은 만족도를 유지하고 있어 끊임없는 관객들의 관심을 입증하고 있다.

한국영화 최초로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기생충>은 연속 16일 국내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개봉 14일째 <써니>의 누적 관객수(7,362,467명)를 넘어선 후 역대 5월 개봉한 영화들 중에서 최다 관객 기록을 경신 중이다.

한편, 이러한 성과는 국내에서 그치지 않고 전 세계적인 이목까지 집중시키고 있다. 먼저, 봉준호 감독의 새로운 가족희비극 <기생충>은 유럽과 남미, 오세아니아, 아시아, 중동 국가까지 202개국에 판매되었다. 이는 종전 한국영화 최다 판매 기록인 176개국의 <아가씨>를 넘어선 수치이자 봉준호 감독 작품 <설국열차>의 167개국 기록 역시 넘어선 것.

또한, <기생충>은 시드니 영화제에서도 최고상인 ‘시드니 필름 프라이즈’를 수상한데 이어 6월에 있을 ‘필름페스트 뮌헨’과 8월 ‘로카르노 영화제’에 이어 10월 개최를 확정한 ‘뤼미에르 영화제’까지 연이어 초청받아 한국영화에 대한 세계적인 관심도 지속될 예정이다. [기생충]


2019.06.23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