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상우·정준호·황우슬혜·이이경·이지원, <히트맨> 캐스팅

- 팔색조 매력 군단이 뭉쳤다! 5월 21일 전격 크랭크인!

화 <히트맨>이 권상우, 정준호, 황우슬혜, 이이경, 이지원까지 충무로 팔색조들의 캐스팅을 확정하고 본격 촬영을 시작했다고 투자·배급을 맡은 롯데엔터테인먼트가 21일 밝혔다.

<히트맨>은 국보급 특수요원 '준'(권상우)이 웹툰 작가로 인생 2막을 시작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코믹 액션 영화다.

최근 영화 <탐정: 리턴즈>(2018)와 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 2'(2018)으로 흥행은 물론 관객들의 사랑을 받은 권상우가 국보급 특수요원에서 웹툰 작가로 인생 2막을 사는 남자 '준'을 맡아, 현실감 넘치는 일상 연기를 비롯해 특기인 액션까지 선보일 예정이다.

인기리에 종영한 드라마 'SKY 캐슬'(2018)에서 '재발견'이라는 평가를 받으며 저력을 입증한 정준호가 국정원 요원 '덕규' 역으로 변신, 카리스마 넘치는 면모는 물론 반전 유머까지 다채롭게 표현할 전망이다.

그리고 영화 <썬키스 패밀리>(2019), 드라마 '혼술남녀'(2016)에서 엉뚱하고 솔직한 매력으로 관객들을 사로잡은 황우슬혜가 '준'의 아내 '미나'로 분해 권상우와 현실 부부의 찰떡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밖에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 2'(2019)에서 활약하며 대세 신예로 자리매김한 이이경이 '준'의 후배요원 '철' 역으로 분해 강직하고 순수한 매력을 극대화할 예정이다. 어른스러운 '준'의 딸 '가영' 역에는 정준호와 함께 호흡을 맞춘 드라마 'SKY 캐슬'(2018)에서 사이다 연기로 대중을 사로잡은 아역배우 이지원이 분했다.

메가폰은 <보람이에겐 뭔가 특별한 것이 있다>(2006)으로 제6회 미쟝센 단편 영화제 관객상을 수상하고 <내 사랑 내 곁에>(2009>의 각색을 맡아 연출력과 필력을 입증한 최원섭 감독이 잡았다.

지난 5월 16일 대본 리딩과 고사를 마친 영화 <히트맨>은 5월 21일 크랭크 인하고, 본격적인 촬영에 돌입한다.


2019.05.21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