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극한직업> 개봉 5일째 300만 관객 돌파

- 천만 영화 <베테랑><도둑들><변호인>보다 빠르다!

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영화 <극한직업>이 개봉 5일째인 오늘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투자·배급사 CJ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극한직업>은 27일 오후 6시 58분 기준으로 누적 관객수 300만1천50명을 기록하며 200만 관객을 돌파한지 불과 하루 만에 또다시 놀라운 속도로 300만 관객을 돌파하는 기염을 토했다. 지난 1월 23일 개봉한 후 단 5일 만이다.

이는 역대 코미디 영화 흥행 1위 영화인 <7번방의 선물>(10일)보다 5일이나 빠른 기록이자 천만 영화 <베테랑>(6일), <도둑들>(6일), <변호인>(8일)을 넘어선 기록이다.

거침없는 흥행세로 날마다 기록 행진을 벌이고 있는 <극한직업>은 CGV 골든에그지수 97%, 네이버 관람객 평점 9.33 등 관객들의 뜨거운 호평이 쏟아지고 있는 것은 물론, 압도적인 수치로 전체 예매율 1위를 유지하고 있어 당분간 <극한직업> 열풍은 계속될 전망이다.

한편, 관객들과 직접 만나기 위해 대구에서 무대인사를 진행 중인 <극한직업>의 주역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이동휘, 공명과 이병헌 감독은 300만 돌파 소식을 접하고 관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은 인증샷을 공개했다. [극한직업]


2019.01.27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