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 많은 소녀> 시체스판타스틱영화제 초청 및 프랑스 개봉

- 시체스국제판타스틱영화제 초청! 프랑스 개봉 및 전세계 15개국 수출 확정!

하반기 개봉한 한국다양성영화 중 유일하게 1만 관객을 돌파하며 흥행 신드롬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죄 많은 소녀>가 제51회 시체스국제판타스틱영화제 '뉴 비젼'(Noves Visions) 섹션에 공식 초청 및 프랑스 개봉이 확정되어 화제다.

현지시간 기준 10월 4일부터 14일까지 개최되는 제51회 시체스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SF, 공포, 스릴러 등 그 해 가장 주목할 만한 장르 영화를 소개하는 최대 규모이자 최고의 장르 영화제로, 카탈루냐 지방의 대표적인 문화 행사로 손꼽히는 것은 물론 브뤼셀 국제판타스틱 영화제, 판타스포르토 국제영화제와 함께 세계 3대 판타스틱 영화제로도 일컬어져 최고의 권위를 자랑한다.

이미 <괴물><부산행><곡성><아가씨> 등이 초청되어 화제를 모은 바 있으며, 올해에는 <죄 많은 소녀>를 비롯 <신과 함께><물괴><독전> 등이 초청되어 전세계 영화 팬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특히 혁신적이고 실험적인 영화들을 위한 경쟁 섹션인 '뉴 비젼'(Noves Visions) 부문에 초청된 만큼 <죄 많은 소녀>가 신인감독에게 주어지는 'Noves Visions award'를 수상하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죄 많은 소녀>는 오는 11월 21일 프랑스 개봉 확정 및 해외 15개국으로 수출이 되어 국내뿐 만 아니라 전세계 영화인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죄 많은 소녀> 프랑스의 현지 배급은 홍상수 감독의 영화들을 많이 개봉 시켰던 배급사 'Capricci'가 진행을 맡았으며, 프랑스 개봉을 통해 한국 독립영화의 저력을 확인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죄 많은 소녀>는 친구의 죽음에 가해자로 몰린 소녀 '영희'가 스스로 학교를 떠났다 다시 학교로 돌아오며 시작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로, 김의석 감독의 자전적 스토리를 바탕으로 한 강렬한 드라마와 배우들의 미친 열연, 현실을 담은 묵직한 메시지까지, 다채로운 볼거리로 올해 가장 충격적인 영화로 손꼽히며 관객들의 좋은 호평을 얻고 있다. [죄 많은 소녀]


2018.09.20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