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인과 연> 개봉 첫날 124만 관객 동원

- 개봉 첫 날 124만 돌파! 역대 사상 최고 오프닝 신기록 경신!

화 <신과함께-인과 연>이 개봉일 역대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달성하며 새로운 흥행 역사를 기록했다.

투자·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신과함께-인과 연>은 개봉 첫 날 무려 124만6천332명(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 8/2(화) 오전 7시 기준)의 관객을 동원했다.

이는 118만3천516명을 동원했던 <쥬라기 월드: 폴른 킹덤>의 기록을 제치고 역대 최고 오프닝 신기록이다.

또한 여름에 개봉해 1천만 영화의 반열에 오른 <명량>(682,701명), <부산행>(872,673명), <택시운전사>(698,088명)의 오프닝 스코어와 1부 ‘죄와 벌’(406,365명)의 기록을 가뿐히 넘어서며 2018년 여름 극장가 최고의 기대작다운 위용을 과시했다.

1,440만 관객을 넘어서며 강력한 흥행 신드롬을 몰고 온 <신과함께-죄와 벌>의 후속편인 <신과함께-인과 연>은 환생이 약속된 마지막 49번째 재판을 앞둔 저승 삼차사가 그들의 천 년 전 과거를 기억하는 성주신을 만나 이승과 저승, 과거를 넘나들며 잃어버린 비밀의 연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신과함께-인과 연]


2018.08.02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