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죄와 벌> 1,300만 관객 돌파

- 하정우, <암살> 넘고 필모그래피 사상 최고 스코어 경신!

2018년에도 식지 않는 열기를 자랑하며 장기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이 1,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16일 투자·배급을 맡은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신과함께-죄와 벌>은 16일 오후 3시 기준으로 누적 관객수 1천300만596명을 기록했다.

특히 <신과함께-죄와 벌>의 스코어는 하정우 필모그래피 사상 최고 스코어를 기록한 <암살>(12,705,700명)을 뛰어 넘은 것으로, 하정우 역시 자신의 스코어 기록을 자체 경신하며 의미를 더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신과함께-죄와 벌>은 대만, 홍콩 박스오피스에서도 1위를 차지하는 것은 물론 제 12회 아시안 필름 어워드 후보에도 오르며 전세계로 뻗어나가는 관심과 열기를 자랑하고 있다.

2018년 첫 천만 영화에 이어 거침없는 흥행 기록을 써내려 가고 있는 영화 <신과함께-죄와 벌>의 장기 흥행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영화계 안팎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신과함께-죄와 벌]


2018.01.16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