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연, <해피 페이스북>으로 3년 만에 스크린 복귀

- 영화 '회사원'(2012) 이후 3년만... 미혼모 드라마 작가 역 맡아

우 이미연이 스크린에 복귀한다.

이미연의 소속사인 ㈜씨그널 엔터테인먼트 그룹은 "지난 해 '꽃보다 누나'에서 솔직하고 꾸밈없는 매력으로 전 연령층의 인기를 한 몸에 받았던 충무로 대표 여배우 이미연이 스크린 복귀작으로 '해피 페이스북'을 선택했다"고 17일 밝혔다.

<해피 페이스북>은 소셜 네트워크를 통한 다양한 사람들의 유쾌한 러브스토리를 그려낼 작품으로, <6년째 연애 중>의 박현진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영화 <회사원>(2012) 이후 3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하게 된 이미연은 극 중에서 잘 나가는 드라마 작가이자 미혼모인 '조경아' 역을 맡아 콧대 높은 커리어 우먼으로서의 당당한 모습 뿐 아니라 아픔을 간직한 미혼모로서의 섬세한 감정연기도 보여줄 예정이다.

그 동안 다양한 작품들을 통해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오며 명실상부한 충무로 대표 여배우로서의 경력을 다져왔던 이미연이기에 '꽃보다 누나' 이후의 행보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었고 이미연 본인 역시 차기작을 신중하게 검토해 왔었다.

그런 이미연이 러브콜을 보냈던 여러 작품 중 최종적으로 <해피 페이스북>을 선택한 이유는 동시대적인 호흡을 할 수 있는 영화의 소재와 일상적이고도 개성 있는 연기를 보여줄 수 있는 조경아라는 캐릭터에 반했기 때문이라고 소속사는 전했다.

이미연이 출연을 결정하며 주요 캐스팅을 완료한 <해피 페이스북>은 2016년 상반기 개봉을 목표로 오는 7월 중순 크랭크 인할 예정이다.


2015.06.17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