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아중, 서울국제여성영화제 홍보대사 위촉

- 김아중 "언젠가는 대표적인 여성영화를 찍고 싶다"

근 인터뷰에서 여성영화와 여성영화제에 깊은 관심을 보였던 배우 김아중이 제17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SIWFF)의 홍보대사로 선정됐다고 영화제 사무국이 20일 전했다.

다양한 작품 속에서 자기 생각을 갖고 주체적으로 행동하는, 설득력 있는 여성 캐릭터로 관객들의 깊은 공감을 얻어온 배우 김아중은 "이런 작품을 더 자주 만나기 위해서라도 여성의 시선과 이야기에 관심을 기울이는 영화제의 존재가 매우 소중하다고 강조한다. 따라서 여배우로서, 또 이 시대를 사는 여성으로서 서울국제여성영화제의 열정과 취지에 깊이 공감하는 만큼 영화제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 "여성영화는 나에게 배우의 꿈을 갖게 해주었고 여배우라는 직업에 더욱 애착을 품게 해주는 범주였다. 언젠가는 대표적인 여성영화를 찍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제17회 서울국제여성영화제는 오는 5월 27일부터 6월 3일까지 메가박스 신촌, 아트하우스모모 등 서울 신촌 일대의 상영관을 중심으로 열릴 예정이다.


2015.04.20 / 코리아필름 김철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