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안녕!유에프오
 


2004, 로맨틱 멜로, 106분
전체 관람가

제 작 : ㈜우리영화
제 작 : 김재원 l 프로듀서 : 이민수
감 독 : 김진민
각 본 : 김지혜, 이해영, 이해준
촬 영 : 이두만 l 조 명 : 강성훈
미 술 : 이진호 l 편 집 : 김 현
음 악 : CLAZ.. l 동식녹음 : 강주석
배 급 : 튜브엔터테인먼트㈜ ..more

2004년 1월 30일(금) 개봉
홈페이지 www.2004ufo.co.kr


 

출 연
박상현 역 : 이범수
최경우 역 : 이은주
상규 : 봉태규 l 유도복 : 전재형
미란 : 고서희 l 복덕방 : 변희봉


= 시놉시스 =

- 그녀만 모르는 짝퉁 DJ의 일편단신 쌩쑈!... [안녕!유에프오]


DJ와 버스기사를 오고 가는 이범수의 아슬아슬~ 애정행각


보이지 않는 눈을 가진 그녀DJ와 버스기사를 오고 가는 이범수의 아슬아슬~ 애정행각

 

어린 시절 UFO를 통해서 세상을 딱 한번 본 적이 있는 선천적 시각장애인 경우. 그녀가 UFO가 출현했다는 구파발로 이사 온다. 상담소에서 일하는 경우는 밤마다 구파발행 막차 버스를 타고 퇴근하는데 그 버스에는 항상 실연의 아픔을 호소하는 사연과 이를 느끼~하게 위로하는 라디오 방송 '박상현과 뛰뛰빵빵'이 흐른다.


그녀를 사랑한 버스기사의 깜찍한 속임수

 

사실 그 방송의 정체는 버스기사 상현이 밤마다 집에서 혼자 녹음한 짝퉁 교통방송. 상현 혼자서 사연도 쓰고 DJ도 한다. 그러던 어느 날 동네 골목길에서 우연히 자신을 도와 준 상현에게 경우는 친구하자며 당돌한 제안을 한다. 상현은 자신의 버스와 라디오방송에 대해 핀잔을 주는 경우를 보며 얼떨결에 이름도, 나이도, 직업도 속이게 된다. 결국 상현은 동네 담벼락에서 컨닝한 이름, '박평구'가 되어버린다.


소심한 그 남자의 아슬아슬 애정행각

 

버스에선 버스기사 박상현으로, 경우 앞에선 전파사 직원 박평구로 애매모호한 이중생활을 하게 된 상현은 어느새 그녀를 사랑하게 된다. 혼자 놀기의 진수를 보여주던 그의 방송은 이제 그녀를 위한 사연과 음악으로 채워진다. 그러나 경우와 가까워질수록 그녀를 속이는 상현의 마음은 갈수록 복잡하고 괴롭기만 하다. 그리고 좀처럼 마음을 열지 않는 경우 역시 그의 마음을 애타게 하는데…


거짓말의 최후, 그 결과는?

 

경우를 향한 사랑이 깊어져 가던 어느 불길한 날, 그의 아슬아슬한 이중생활에 최대의 위기가 찾아 온다. 경우가 평소 즐겨 듣던 '박상현과 뛰뛰빵빵'에 노래 신청엽서를 보내려 한다는 사실에 상현은 안절부절한다. 거짓말 이후로 주체 없이 꼬여만 가던 그의 사랑은 결국 궁지에 몰리고 마는데…




 

감 독 : 김진민

폼나게 살고 싶어 영화일을 시작한 괴짜 감독. 하지만 영화계에 입문하지마자 허황된 꿈과 현실의 차이를 여실히 절감해야 했다. 그럴수록 그는 오히려 더 힘들고 어려운 현장속으로 몸을 던졌다. 그가 작업했던 필모그래피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폼나게 사는 인생과는 거리가 먼 고난의 영화인생이었다. 전수일 감독부터 김지운 감독까지 뚜렷한 작품세계를 지닌 감독들과 함께 작업하며 영화연출에 대한 내공을 갈고 닦았다.

캐릭터의 특성이 명확하고 엉뚱한 캐릭터로 인해 웃음을 유발하는 코미디 영화를 좋아한다는 김진민 감독. 주류가 이닌 사람들, 자칫 너무나도 일상적이고 평범한 사람들로 보이지만 사실은 너무나도 재밌고 엉뚱한 캐릭터를 가진 사람들의 사랑이야기를 보여주고 싶다고. 그래서 '아! 이것이 바로 김진민표 웃음과 사랑이구나'라고 관객이 느낄 수 있었으면 좋겠다는 야무진 꿈을 가진 새내기 감독이다.

<안녕!유에프오>는 오랜 준비기간에 걸쳐 그가 감독 입봉작으로 선택한 야심작이다. 사랑과 UFO, 그리고 전혀 시각장애인답지 않은 시각장애인이라는 세 가지 코드가 절묘하게 어우러진 시나리오에 매료되어 이 영화를 꼭 만들어야겠다는 결심을 하게 됐다고. <안녕!유에프오>는 김진민 감독이 UFO와 남녀의 사랑에 코미디적 요소를 가미해 재미있는 멜로영화를 그려내겠다는 당찬 포부를 가지고 만든 야심작이다. ...감독 미니 인터뷰

- 1970년 부산출생
- 1995년 부산 동의대학교 정치외교학과 졸업
- 1996년 세종대학교 영상연구원 영화과정 수료
- 1995년 [내안에 우는 바람] (전수일 감독/ 동녘 필름) 연출부
- 1997년 [성철] (박철수 감독/ 박철수 필름) 연출부
- 1999년 [세기말] (송능한 감독/ 태흥 영화사) 제 2조감독
- 2000년 [눈물] (임상수 감독/ 영화사 봄) 조감독
- 2001년 [쓰리:메모리즈] (김지운 감독/ 영화사 봄) 조감독

[FILMOGRAPHY]

2003년 [안녕!유에프오] 데뷔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