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봄날은 간다 One Fine Spring Day
 


한국, 2001, 멜로/드라마 , 106분

제 작 : 차승재 (㈜ 싸이더스)
감 독 : 허진호
시나리오 : 류장하, 이숙연, 신준호, 허진호
촬 영 : 김형구
조 명 : 이강산 / 편 집 : 김 현
음 악 : 조성우
믹 싱 : 쇼치쿠 사운드 스튜디오
조감독 : 류장하
투 자 : 한국&일본&홍콩 ..more

2001년 9월 28일(금) 개봉
홈페이지 www.springday.co.kr

 

출 연
상우 역 : 유지태
은수 역 : 이영애
할머니 역 : 백성희
아버지 역 : 박인환
고 모 : 신신애
초대손님 : 백종학
작은 할머니 : 손영순
녹음실 선배 : 이문식
정 국 : 박선우


= Cast =

"그 여자가 제일 미워,그리고 제일 좋아." (이상우/유지태)

20대 후반의 사운드 엔지니어.
상우에게는 자꾸 꽃다운 시절만 기억하려는 할머니와
젊은 시절 다른 세상으로 떠나 보낸 아내를 못 잊는 아버지가 있다.
그런 그가 함께 일하게 된 연상의 라디오 PD 은수와 사랑에 빠진다.
그러나 변치 않으리라 여겼던 사랑이 어느새 변해
그를 밀어내고 있다는 것을 깨달았을 때 이미 너무나 사랑해 버린 후다.
더 이상 전화도 오지 않고 찾아가도 볼 수 없다.
혹시 술을 마시면 잊을 수 있을까?
취하고 나면…그녀가 여전히 기다리고 있을 것 같다.
세상 아무것도 위로가 되지 않는 공황상태에 놓이고 말았다.

Profile
상처로 인해 성숙해지는 깊은 내면연기가 돋보이는 '이상우'라는 역할은 폭발직전의 휴화산 같은 엄청난 에너지가 필요한 역할인 동시에 누구나 탐내는 최고의 역할이다. 허진호 감독이 직접 선택한 '유지태'는 특별한 주문이나 지시 없이 자신 속의 내재해있던 거의 모든 것을 토해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이상우'를 너무나 생생한 감성으로 표현해냈다. 유지태 본인도 "연기했다"가 아닌 "살아왔다"라고 할 정도로 영화 속 그의 모습은 보는 관객들에게도 배우와 캐릭터로서 구별되기보다는 <봄날은간다>를 통해 하나의 상으로 맺혀질 것이다.

- 1976년 서울 출생
- 1998년 <바이준>으로 배우 데뷔

현재 가장 주목 받는 젊은 남자 배우 중 한명이다. 특유의 우수에 찬 듯 차분하고 조용한 분위기는 <봄날…>의 상우 이미지에 딱들어 맞았다. <바이준>,<동감>, "천리안"등의 영화와 CF에서 쌓아온 풋풋한 이미지는 한국의 동세대 젊은 관객층으로부터 열광적 지지를 받고 있다. 허진호감독은 유지태에게 상우 역할을 위해 변화를 시도하는 것보다는 자연스러운 그 자신의 모습을 많이 투영해 주길 주문했다. 열병 같은 사랑을 거쳐 좀더 성숙해지는 "상우" 역할은 배우 유지태와 개인 유지태가 모두 한단계 성장하는 중요한 계기임에 틀림없다.

[영화]
<바이준>(1998),<주유소 습격사건>(1999),<동감>(2000),<가위>(2000), <리베라 메>(2000), <봄날은간다>(2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