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봉영화 l 박스오피스 l 예고편 l 영화리뷰 l 이벤트&시사회
 
   
 
▶ 말리그넌트 Malignant


" 폭력 남편의 죽음 이후, 연쇄 살인 현장에 초대된 매디슨 앞에 어릴 적 상상 속의 친구 가브리엘이 진짜로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의문의 사건을 다루는 영화 "

2021, 미국, 스릴러/미스터리, 111분

감 독 : 제임스 완

출 연 : 애나벨 월리스, 매디 해슨, 조지 영, 마이콜 브리아나 화이트, 잉그리드 비수

개 봉 : 2021년 9월 15일(수) 개봉 l 관람등급 : 청소년 관람불가
수입/배급 :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티저 예고편
국내 홈페이지 미정

-

제임스 완 감독 3년만의 복귀, 장르의 진화 예고! <말리그넌트> 9월 개봉 확정!
 

제임스 완 감독의 복귀작 '말리그넌트'가 9월 개봉을 확정했다. 개봉 확정과 함께 1차 예고편과 포스터가 공개돼 기대감을 더한다.

'아쿠아맨', '분노의 질주: 더 세븐', '컨저링', '쏘우' 등 장르를 불문하고 흥행불패의 신화를 이어가고 있는 제임스 완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2018년 '아쿠아맨'의 전 세계적인 성공 이후 그간 최근 '컨저링' 유니버스 등 다양한 작품들의 제작자로 활약하고 '말리그넌트'로 3년만에 감독으로 복귀했다. 이전 연출작들이 장르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한 데 이어 '말리그런트' 역시 차원이 다른 천재적 비전을 통해 상상을 초월하는 엔터테이닝 무비를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제임스 완 감독은 "관객들이 내 영화가 식상하다고 생각해서는 안 되기 때문에 진부해지지 않기 위해 항상 노력하고 있다"면서 "'컨저링', '인시디어스' 시리즈로 악령에 빙의 되거나 유령의 집이 나오는 점프스퀘어 영화 전문으로 느낄 것 같아서 '말리그넌트'를 연출하기로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작품에 대해서 "그동안 연출작들과는 전혀 다른 결을 가진 작품"이라고 자신하며 "이전의 공포와 는 전혀 다른 영화"임을 강조했다. 심리 스릴러와 몬스터 영화, 슬래셔 무비로의 가능성도 제시하는 한편, '겨울왕국'의 요소도 있다고 전해 궁금증을 일으킨다.

특히 제임스 완 감독은 "관객들이 빌런의 정체를 전혀 알 수 없도록 하는 것"을 목표로 했다고 전하면서 이번 영화의 빌런은 "악마이자 연쇄살인마이며 상상 속의 친구라는 여러 가능성을 제시하고 관객들이 그의 정체를 추리해가는 과정이 영화의 큰 재미"라고 설명했다. 감독의 말처럼 귀신도, 악령도, 외계인도 아닌 빌런의 정체는 전 세계를 충격에 빠트릴 것이다.

공개된 포스터와 예고편에서도 확인할 수 있듯이, '말리그넌트'는 "제임스 완의 비전, 장르가 진화한다!"는 카피 문구처럼 다양한 장르의 장점을 혼합하여 놀라움의 전하는 제임스 완의 진화를 예고한다. 기대처럼 시공간을 파괴한 시각적 쾌감, 쉴 틈 없이 몰아치는 전개로 강렬한 서스펜스와 강력한 스릴, 전율의 미스터리가 돋보이는 공포 그 이상의 놀라움을 선사할 것이다. 9월 개봉. (2021.08.04)

코리아필름 편집부


살인이 계속될수록 더 가까이 다가온다, 당신 뒤로
  폭력 남편의 죽음 이후, 연쇄 살인 현장이 보이기 시작했다!
그리고 어릴 적 상상 속의 친구 '가브리엘'이 진짜로 나타나는데…
"가브리엘, 넌 대체 누구야?"

-
-

↘ Cast & Charact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