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채비
 


2017, 휴먼 드라마, 114분
12세 관람가

제 작 : 26컴퍼니
제 작 : 미상 l 프로듀서 : 미상
감 독 : 조영준
촬 영 : 미상 l 조 명 : 미상
미 술 : 미상 l 편 집 : 미상
음 악 : 미상 l 동시녹음 : 미상
배 급 : 오퍼스픽쳐스 ...more

2017년 11월 9일(목) 개봉
홈페이지 미정

 

출 연
고두심, 김성균, 유선


= 시놉시스 =

- 언젠가 헤어질 모두를 위한... [채비]

30년 전통의 프로 잔소리꾼 vs 30년 내공의 프로 말썽쟁이
특별한 모자가 그려낸 분주한 이별 준비
  일곱살 같은 서른살 아들 인규를 24시간 특별 케어(?) 하느라 어느 새 30년 프로 잔소리꾼이 된 엄마 애순 씨는 앞으로 아들과 함께 할 시간이 많지 않음을 알게 된다.

자신이 떠난 후 남겨질 아들을 생각하니 또다시 걱정만 한 가득인 애순 씨는 세상과 어울리며 홀로 살아갈 인규를 위한 그녀만의 특별한 체크 리스트를 작성하고, 잠시 소원했던 첫째 딸 문경과 동네 사람들의 도움을 받으며 빈칸을 하나씩 채워나가기 시작하는데...

 

= 관련기사 =

-> 고두심·김성균·유선·신세경 주연 <채비> 크랭크인 ...2017..04.13

 

= 프리뷰 & 영화리뷰 =

 

영화 <채비>는 30년 내공의 프로 사고뭉치 인규를 24시간 케어하는 프로 잔소리꾼 엄마 애순 씨가 이별의 순간을 앞두고 홀로 남을 아들을 위해 특별한 체크 리스트를 채워가는 과정을 그린 휴먼 드라마다. 극중 아들 밖에 모르는 프로 잔소리꾼 엄마 '애순' 역으로는 명실상부 대한민국 최고의 배우 고두심이 맡아, 억척스럽고 강인하지만 이별을 앞두고 혼란스러운 엄마의 모습을 유감없이 보여주며, 이를 통해 '국민 엄마'로서 많은 관객들의 가슴을 울릴 예정이다. '애순'의 아들로 등장하는 '인규' 역은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종횡무진 누비며 맹활약 중인 명배우 김성균이 맡아 남들보다 조금 다른 인물을 섬세하게 표현, 보는 이들을 다시 한번 놀라게 만들 전망이다. 더불어 두 배우는 실제 모자라고 해도 믿을 만큼 죽이 척척 맞는 호흡으로 영화의 감동을 한층 깊이 있게 만들어 줄 것이다. 여기에 유선, 박철민, 김희정, 신세경 등 참여하는 작품마다 자신의 존재감을 오롯이 드러내는 배우들이 출연하여 극중 '애순'과 '인규' 모자(母子)의 이별 준비에 동행한다. 제작 단계부터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부모와 자식 간의 이별이라는 소재와 이를 담백하게 풀어낸 시나리오로 일찍이 입소문이 난 <채비>는 올가을 대한민국 관객들의 마음을 적시며 큰 사랑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 CAST & STAFF =

 

STAFF

제작 : 26컴퍼니
제공/배급 : 오퍼스픽쳐스

감독 : 조영준

CAST

고두심, 김성균, 유선, 박철민, 김희정, 특별출연 신세경

 

= Gallery =

-
-
-
-

 

 

 

감 독 : 조영준

"결국 이 세상 모든 부모와 자식은
언젠가 닥칠 이별을 준비해야 한다는 이야기를 담고 싶었다!"

앞으로 '조영준', 이 이름을 기억해 두어야 할 것이다. 장편 데뷔작 <채비>로 올 가을 극장을 찾는 관객들에게 의미 있는 첫 행보를 보여줄 예정이기 때문. 일찍이 <사냥><피아노><마녀 김광자><인투 포커스> 등 단편 영화의 각본과 연출을 맡으며 실력을 쌓은 조영준 감독은 우연찮게 본 80대 노모와 50대 지적장애 아들의 모습을 담은 다큐멘터리로 <채비>를 구상하게 된다.

평범한 듯 평범하지 않은 감동을 그리는 <채비>는 처음부터 끝까지 조영준 감독의 따뜻하고 세심한 시선이 고스란히 깃들어 있다. 기존 작품을 통해 그려지던 신파의 구조가 아닌 평범한 모자의 일상을 옮겨놓은 듯한 연출로 보는 이들에게 기분 좋은 웃음을 일으키는가 하면, 누구나 공감하게 되는 모자의 이별 준비 과정은 진한 공감과 함께 어느새 눈가를 촉촉하게 적시기도 한다. 자칫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는 인물에 대한 표현과 소재를 결코 가볍게 다루지 않고, 솔직 담백하게 풀어낸 감독의 신인답지 않은 실력 또한 눈 여겨 볼만한 지점. 여기에 고두심, 김성균, 유선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배우들과의 첫 호흡임에도 불구하고, 촬영 내내 자연스러운 분위기를 만들어내고자 노력을 아끼지 않은 조영준 감독은 <채비>를 통해 성공적인 장편 데뷔전을 꾀할 것으로 보인다.

[Filmography]

2017년 [채비] 연출

단편 <사냥>(2015) 연출/각본, 단편 <피아노>(2013) 연출/각본, 단편 <마녀 김광자>(2012) 연출/각본, 장편 <파파로치>(2012) 각본, 단편 <인투 포커스>(2011) 연출/각본 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