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더 Mother
 


2009, 모성사투극, 128분
청소년 관람불가

제 작 : 바른손
제 작 : 문양권 l 프로듀서 : 서우식
감 독 : 봉준호
각 본 : 박은교, 봉준호
촬 영 : 홍경표 l 조 명 : 최철수
미 술 : 류성희 l 편 집 : 문세경
음 악 : 이병우 l 동시녹음 : 이병하
배 급 : CJ엔터테인먼트 ...more

2009년 5월 28일(목) 개봉
홈페이지 www.mother2009.co.kr

 

출 연
엄마, 혜자 :: 김혜자
아들, 도준 :: 원 빈
친구, 진태 :: 진구
형사, 제문 :: 윤제문
형사, 홍조 :: 송새벽
강력계 반장 :: 김병순
공변호사 :: 여무영
마을 후배, 미선 :: 전미선
소녀 아정 :: 문희라


= CAST =

살인범으로 몰린 아들을 구하기 위해
홀로 사투를 벌이는 엄마, 혜자

"너는 난데…세상 천지 너하고 나하고…"

남편 없이 아들과 단둘이 살아가는 엄마. 나이에 비해 순진하고 어수룩한 아들, 도준 때문에 생계 또한 약재상에서 일하고 야매 침을 놓으며 해결하는 가장. 아들에 대한 사랑은 온 마을 사람이 그녀를 '엄마' '어머니'로 부를 정도로 유별나다. 도준이야 말로 그가 살아가는 이유다.

 

Profile 김혜자
방송 수명이 짧은 한국에선 이례적으로, <전원일기>는 꼬박 23년 간, 매 주 한국인의 뇌리 속에 어머니 김혜자의 모습을 새겨 넣었다. 결국, 이론의 여지 없는 '연기의 신' 김혜자는 대중이 그에게 덧씌운 틀 내에서 재능과 표현력의 일부분만을 보여줄 수 밖에 없었다. <마더>의 김혜자가 반가운 이유는 연기 인생 내내 본인이 구축해 온 난공불락의 인자한 '모성'. 상식으로 굳어버린 그 이미지를 스스로 뒤집고 변주한다는 사실이다. '살인사건' 이라는 극단적 상황에 놓인 아들을 가진 절대적 모성의 엄마. 마침내 그가 행동에 나서지 않으면 안 되는 스토리 라인은 낯선 김혜자. 그 뒤늦은 발견을, 2009년 한국 관객이 만날 수 있는 최고의 빅 이벤트로 기다리게 한다.

인터뷰
" 2004년에 나하고 영화를 하고 싶어하는 젊은 감독이 있대서 처음 봉준호 감독을 만났다. 어릴 적 본 것 일 텐데, 내가 나온 어떤 드라마의 장면, 대사까지 다 기억하고 있어서 깜짝 놀랐다. 나도 기억하지 못하는 걸 말이다. 영화를 많이 안 했던 이유는 영화가 싫어서라기 보다는 역할이 내가 늘 해 오던 것에서 벗어난 게 없어서였다. 그런데 <마더>의 혜자는 내가 해 오던 '엄마' 역과는 일단 많이 달랐다. 감독한테도 좀 새로운 걸 해 보고 싶다고, 그리고 드라마는 늘 현장에서 '선생님 워낙 잘 하시니 알아서 해 주세요' 분위긴데 그게 아니라 나를 많이 괴롭히고 극단까지 밀어 붙여달라고 부탁했다. 막상 해 보니 그 말 괜히 했다 싶더라. 첫 촬영 때 똑 같은 장면을 18번을 찍는데, 내가 진짜 연기를 못 하나보다. 나 때문에 영화 망치면 어떡하나 별 생각 다 했다. 5개월을 그렇게 보냈다. 자기가 뭘 원하는지 정확하게 알고, 포기를 모르는 감독이고 그 덕분에, 힘들어도 새로운 경험이었다. 이 여자(극 중 혜자) 때문에 여기 저기 많이 뛰어도 다니고 울기도 많이 울고. 도준이 얼굴만 봐도 눈물이 났으니까. 그래서 그런가 촬영 끝나고 영화에서 못 빠져 나와서, 촬영했던 세월이 다 꿈같아서 떠나 보내지지가 않아서 힘들더라. 지금은 촬영 할 때보다 더 불안하다. 사람들이 어떻게 봐 줄지, 어떤 마음으로 이 여자를 만나 줄지, 근심 반. 설렘 반. 그렇다."

- 1941년생. 이화여자대학교 생활미술학 (중퇴)
- 데뷔 : 1963년 KBS 공채 탤런트 1기

[영화]
2009년 [마더]
1989년 [마요네즈]
1982년 [만추 ]

[TV 드라마]
2008 엄마가 뿔났다/2006 궁/2004 홍소장의 가을/2002~1980 전원일기
1999 장미와 콩나물/1997 그대 그리고 나 /1995~1963 한오백년, 신부일기, 당신, 후회합니다, 모래성, 사랑이 뭐길래, 겨울안개, 여자는 무엇으로 사는가, 엄마의 바다 外

[수상내역]
2009 제12회 디렉터스 컷 어워드 '올해의 연기자상'
2009 올해의 여성영화인상 연기상
2009 제18회 중국금계백화영화제 해외 부문 여우주연상
2009 제45회 백상예술대상 TV부문 대상
2008 KBS 연기대상 대상
2003 제1회 페미니즘 대중문화 예술대상
2003 제2회 스타 선행 대상
2003 제14회 위암 장지연상
2002 MBC 명예의 전당
2001 MBC 연기대상 대상
1999 엘리자베스 아덴 제1회 비저블 디퍼런스 어워드
1999 제1회 사회복지의 날 대통령표창
1997 제31회 가수의 날 가수가 뽑은 최고연기자상
1992 MBC 방송대상
1989 백상연기대상 연기상
1989 한국방송대상 여자연기상
1988 동아연극상 연기상
1988 MBC 방송대상
1983 마닐라 국제영화제 최우수 여우주연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