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대근, 이댁은
 


2007, 휴먼 드라마, 96분
전체 관람가

제 작 : 영화사 윤앤준
제 작 : 정용욱 l 프로듀서 : 구승철
감 독 : 심광진
원 작 : 민복기 '행복한 가족'
촬 영 : 유재응 l 조 명 : 이정민
미 술 : 강승용 l 편 집 : 김우일
음 악 : 전상윤 l 동시녹음 : 임형주
배 급 : 프라임엔터테인먼트 ...more

2007년 5월 1일(화) 개봉
홈페이지 leefamily2007.co.kr

 

출 연
아버지 : 이대근
장남 : 이두일
큰 며느리 : 정경순
사위 : 박철민
막내딸 : 안선영
해결사 : 박원상


= CAST =

이대근 가족의 심통구단 아버지, 이대근

아내를 잃고 조그만 도장집을 하며 살고 있는 꼬장꼬장한 노인, 이대근. 젊은 시절은 악극단에 다 실어 보내고 가족보다는 자기자신을 위해 살아 왔는 데 이제서야 가족이 그립다. 아내의 제삿날을 맞춰 3년 만에 자식들을 불러모으기로 하고, 난생 처음 자.상.한 아버지의 모습으로 자식들을 기다린다.

 

Profile 왕년의 스타 이대근, 이번엔 친근한 아버지로 우리 곁에 돌아왔다!!
이대근이 '이대근'으로 돌아왔다. 언뜻 이대근의 전기영화처럼 들리지만, 그 이름이 주는 강렬한 이미지에서 정반대에 서 있는 늙은 아버지의 모습을 본인의 이름을 그대로 사용해 연기한다. 'LA용팔이' , '시라소니' , '거지왕 김춘삼' 등으로 7∼80년대를 주름잡은 영화배우 이대근. 1964년 데뷔 이후 지금까지 무려 300여 편의 영화에 출연했고, 한국영화사에 그가 남긴 족적은 대단하다. 그런 그가 <해적 디스코 왕 되다>(2002) 이후 오랜만에 스크린에 컴백한다. 영화 속 이대근처럼 딸 셋을 미국에 보내고 한국에서 홀로 지내고 있는 그는 누구보다도 <이대근, 이 댁은> 의 주제와 정서에 깊은 공감을 나타내기도 했다. '변강쇠'의 이미지를 뛰어 넘어 '우리의 아버지'를 대변하게 될 그의 연기는 <이대근, 이 댁은> 의 핵심 포인트다.

- 1941년생. 서라벌예술대학 연극영화과 졸업

[영화]
2007년 [어머니는 죽지 않는다] [이대근, 이댁은]
2002년 [해적, 디스코왕 되다]
1990년 [우묵배미의 사랑]
1998년 [해가 서쪽에서 뜬다면]
1987년 [연산군]
1980년 [뻐꾸기도 밤에 우는가]
1979년 [시라소니]
1975년 [거지왕 김춘삼] 외 다수

[드라마]
<제3공화국>(1993), <서울의 달>(1994), <제4공화국>(1995), <동기간>(1996), <보고싶은 얼굴>(2001), <그녀는 짱>(2003)외 다수

[수상경력]
· [대종상 영화제] 1980년 <뻐꾸기도 밤에 우는가> 남우주연상 수상
· [대종상 영화제] 1987년 <감자> 남우조연상 수상
· [백상예술대상] 1979년 <심봤다> 연기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