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호 大虎 The Tiger
 


2015, 드라마, 139분, 12세 관람가

제 작 : 사나이픽처스
제 작 : 미상 l 프로듀서 : 박민정
각본/감독 : 박훈정
촬 영 : 이모개 l 조 명 : 미상
미 술 : 조화성 l 편 집 : 미상
음 악 : 조영욱 l 동시녹음 : 미상
배 급 : NEW ...more

2015년 12월 16일(수) 개봉
facebook.com/its.new.contents

 

출 연
천만덕 :: 최민식
구경 : 정만식
칠구 : 김상호
석 : 성유빈
마에조노 : 오스기 렌
류 : 정석원


= 시놉시스 =

- 조선의 마지막 호랑이... [대호]

조선 최고의 명포수
그리고
조선의 마지막 호랑이 대호 大虎
  1925년, 조선 최고의 명포수로 이름을 떨치던 '천만덕'(최민식)은 더 이상 총을 들지 않은 채, 지리산의 오두막에서 늦둥이 아들 '석'(성유빈)과 단둘이 살고 있다. '만덕'의 어린 아들 '석'은 한 때 최고의 포수였지만 지금은 사냥에 나서지 않는 아버지에게 불만을 품는다.

한편, 마을은 지리산의 산군(山君)으로 두려움과 존경의 대상이자, 조선의 마지막 호랑이인 '대호'를 찾아 몰려든 일본군 때문에 술렁이고, 도포수 '구경'(정만식)은 '대호' 사냥에 열을 올린다.

조선 최고의 전리품인 호랑이 가죽에 매혹된 일본 고관 '마에조노'(오스기 렌)는 귀국 전에 '대호'를 손에 넣기 위해 일본군과 조선 포수대를 다그치고 '구경'과 일본군 장교 '류'(정석원)는 자취조차 쉽게 드러내지 않는 '대호'를 잡기 위한 마지막 수단으로 명포수 '만덕'을 영입하고자 하는데…

시간을 거슬러 이어지는 '천만덕'과 '대호'의 운명적인 만남!
모두가 원했지만 누구도 잡을 수 없었던
'대호'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감 독 : 박훈정

<대호>의 이야기는 단순하다. 호랑이와 호랑이 사냥꾼의 이야기이자 자연과 사람에 대한 이야기이다. 일제강점기 때 자취가 끊어진 조선의 호랑이, 그 중에 가장 마지막까지 잡히지 않았던 호랑이가 지리산에 살고 있다. 그리고 호랑이 사냥의 명수로 조선 최고의 명포수로 불렸던 한 남자가 있다. 그런데 둘 다 시대와 불화, 마찰하는 존재들이다.

산신님으로 불릴 정도로 지리산의 주인으로 군림했던 호랑이는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는 일제의 사냥으로 설 땅을 잃어간다. 천만덕을 제외하고는 어느 누구도 딱 먹고 살 만큼만 잡고 그 이상의 살생은 자제했던 조선 사냥꾼들의 룰을 지키지 않는다. 자연과 사람이 서로를 존중하며 공존했고 예의를 지켰던 시대는, 일제로 대변되는 욕망의 시대가 도래하면서 종말을 맞는다. '호랑이 나라'라고 불릴 정도였던 조선에서 호랑이는 어떻게 사라져가게 되었는지, 그 순간을 들여다 보면서 지금은 사라져 버린 존재들과 삶의 방식에 대해서 이야기하고 싶었다. 힘 한번 써 보지 못 하고 나라를 내어준 조선의 운명과 달리, 시대가 강요하는 '욕망'에 끝까지 맞섰던 천만덕과 대호의 선택, 그리고 그 둘의 닮은 운명을 따라가며 관객들이 우리가 잃어버린 것에 대해 한번쯤 생각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다면 좋겠다. 그리고 그 이전에 그 무엇보다도 관객들이 이들의 이야기를 재미있게 봐 주었으면 좋겠다.

<부당거래> <악마를 보았다> 그리고 <신세계>에 이르기까지 의리, 음모와 배신을 주제로 촘촘하게 짜인 플롯 안에서 서로 다른 욕망이 소용돌이치는 남자들의 세계를 주로 그렸던 박훈정 감독. 그러나 그의 신작은 인간과 자연에 대한 이야기이자 사라져가는 존재들에 대한 예의를 담담하고 깊숙이 들여다보는 <대호>다. 한국 갱스터 영화의 한 전형이 된 <신세계> 직후의 차기작이라기엔 의외의 선택 같아 보이지만, <대호>는 <신세계> <부당거래> 각본 작업보다 더 앞서는 2009년에 초고가 나왔다. 그의 영화적 출발점에 있는 영화라 불러도 무방한 것이다. 이야기 자체에 관객을 몰입시켜 다음 장면을 기다리게 만드는 스토리텔러로서의 본질은 유지한 채, 조선의 마지막 호랑이를 스크린으로 데려온 <대호>는 사라지기 직전의 마지막 존재들이 가지는 드라마틱한 운명을 소재로, 이야기의 무대가 되는 지리산처럼 깊고 넓은 강렬한 드라마를 펼쳐 보인다.

[Filmography]

2015년 [대호] 감독
2013년 [신세계] 감독
2011년 [혈투] 각본/감독
2010년 [악마를 보았다] 각본
2010년 [부당거래] 각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