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ing
 
2003, 멜로, 102분, 12세 관람가

제 작 : 드림맥스㈜
공동제작 : 틴하우스㈜
제 작 : 황필선 l 프로듀서 : 김재홍
감 독 : 이언희 l 각본 : 김 진
촬 영 : 김병서 l 조 명 : 고낙선
미 술 : 이종필 l 편 집 : 이현미
음 악 : 방준석 l 동식녹음 : 이상준
투자/배급 :튜브엔터테인먼트...more

2003년 11월 28일(금) 개봉
홈페이지 www.oooing.com


 

출 연
민아 役 : 임수정
영재 役 : 김래원
미숙 役 : 이미숙
기수 : 최덕문
경비 아저씨 : 김인문
아줌마 : 김지영
진영 : 이유정 l 경수 : 윤찬
김간호사 언니 : 이성경


= 시놉시스 =

- 내 생애 가장 행복한 날들... [ing]

내가 꿈꿔왔던 사랑, 이제부터 시작이다.


강민아, 오랫동안 운명적 사랑을 꿈꿔온 로맨티스트
 

홀엄마와 뽀뽀하자고 달려들면 "욕구 불만이야, 애인을 구해봐"라고 얘기하는 여고생 민아. 맥주도 마시고 엄마 몰래 담배도 피고 록음악도 즐겨 듣지만 '비행소녀'는 아니다. 오랜 병원생활 탓에 친구라고는 같이 맥주잔을 주고 받는 멋진 신세대 엄마 미숙뿐인 민아의 맘 속에는 온갖 장애를 뛰어넘는 운명적 사랑에 대한 기대가 가득하다.


이 남자 혹시… 첫 눈에 나를 알아본 운명의 상대?
 

어느날 민아의 아랫집에 서글서글한 외모의 사진전공 대학생 영재가 이사를 온다.
활달함이 지나쳐 느물거리지만 결코 밉지 않은 영재는
"나 너한테 첫눈에 반한 거 같아"라며 민아에게 적극 애정공세를 펼친다.
민아 몰래 사진도 찍어주고 학교 앞에 데리러도 오고,
자신이 기르던 거북이를 선물하며 환심을 사는 영재.
새침데기 민아도 그런 영재가 싫지 만은 않은데..


과연…불멸의 사랑은 시작되는 걸까?
 

영재의 유쾌함에 문득문득 기분이 좋아지고, 엄마인 미숙조차도 호들갑을 떨며 민아의 연애를 적극 부추기지만 은근히 헷갈리는 민아.
과연 저토록 적극적인 영재의 맘은 진심일까? 정말 영재가 운명적 사랑의 사랑일까?
정말로 그토록 바래오던 불멸의 사랑이 시작되는 걸까…?




 

감 독 - 이언희

스물 여덟 어리다면 어리고, 알것 다아는 나이라면 다 아는 나이에 메가폰을 잡은 신예 이언희 감독은 어린 시절, 영화 감독이 되리라는 막연한 상상속의 모습을 아직도 잊지 않고 있다. 아직 어리고, 여린듯 보이는 외모와는 다르게 자기주장과 추진력이 강한 스물여덟의 신세대인 이언희감독은 95년 영상원에 1기로 입학하였고, 이후 <행복한 장의사>의 연출부로 현장에 처음 발을 디딘다.

스물 여덟이라는 '젊은' 나이에 걸맞는 발랄함과 스물 여덟이라는 '성숙한' 나이에 걸맞는 신중함이 공존하고 있는 이언희 감독. <고양이를 부탁해>와 <해피 에로 크리스마스>의 각색작업과 영상원 졸업작품인 <앨리스와 사랑에 빠지다>를 비롯해 두 편의 단편영화 연출 경험이 있는 이언희 감독은 멜로영화 에서 '사랑'를 통해 엮어지는 보이는, 혹은 보이지 않는 '관계'들을 따뜻하고도 쿨하게 그려내고 싶다는 다짐을 하며 당찬 포부를 밝혔다.

[프로필]
- 1999년 한국 종합예술학교 영상원 영상연출과 졸업

[Filmography]

2003년 [ing] 장편 데뷔작
2001년 [고양이를 부탁해] 각색
2000년 [해피 에로 크리스마스] 각색
2000년 [행복한 장의사] 연출부
1999년 [앨리스와 사랑에 빠지다] (16mm/CL/18min/연출) 영상원 졸업작.
1998년 [오늘은 또 어떤 일이 일어날까] (16mm/CL/18min/연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