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강적 强敵
 


2006, 액션 드라마, 118분
15세 관람가

제 작 : ㈜미로비젼
제 작 : 채희승 l 프로듀서 : 조회온
감 독 : 조민호
각 본 : 조민호, 손정우
촬 영 : 최영환 l 조 명 : 김성관
미 술 : 신점희 l 편 집 : 함성원
음 악 : 복숭아 l 동시녹음 : 강봉성
투자/배급 : 쇼박스 ...more

2006년 6월 22일(목) 개봉
홈페이지 www.vs2006.co.kr

 

출 연
형사, 성우 : 박중훈
탈옥수, 수현 : 천정명
한미래 : 유인영
황종채 : 오순택
한재필 : 최창민
서이사 : 김중기
여가수 : 문정희


= 시놉시스 =

- 세상과 맞선 질긴 놈들... [강적]


세상과 맞선 질긴 놈들, 제대로 붙었다!!

수현, 복수를 각오하다
 

"더러운 세상 지겨워 죽겠어. 시궁창에서 나오려고 아무리 발버둥 쳐도 바뀌는 건 하나도 없어!"

조직생활을 청산하고 여자친구 미래와 함께 작은 라면가게를 운영하는 수현.
남들처럼 평범하게 살고 싶었던 그의 소박한 꿈은 형제나 다름없는 조직 동기 재필의 마지막 부탁을 거절하지 못해 한순간에 무너지게 된다. 누군가에 의해 살인 누명을 쓰고 투옥된 수현은 복수를 각오하고, 탈옥을 위한 계획된 자해로 경찰병원에 호송된다.


성우, 죽기를 각오하다
 

"난 너같이 나쁜 놈한테 걸려 죽어야 개 값을 제대로 받거든."

관할구역에서 삥을 뜯으며 술에 찌든 생활, 강력계 형사라는 이력이 무색한 망나니 성우. 잠복근무 중 근무지 이탈이라는 그의 결정적인 잘못으로 파트너가 목숨을 잃는 사건이 발생하고, 징계를 당한 그는 동료들에게 인간 이하의 취급을 받는다. 게다가 인생의 유일한 희망인 아들 철수에게 장기기증자가 나타났지만 수술비가 없다. 파트너의 장례식에 갔던 성우는 우연찮게도 때마침 탈출하던 수현의 인질이 된다.


뭣도 없는 인생
처음이자 마지막, 서로에게 모든 걸 건다!
 

"전에 누가 그러더라. 남 좋은 일 하지 말고 자기 앞가림 좀 하고 살라고. 근데 그게 원래 안 되는 사람들이 있다니까."

순직수당을 타서 아들 수술비를 마련하려고 마음 먹었던 성우에게 수현은 오히려 희망이 된다. 그러나 수현에게는 자신을 죽이지 않으면 동반 자살이라도 하겠다고 덤비는 성우가 버겁기만 하고, 결국 수현은 자신이 누명을 벗도록 도와주면 필요한 돈을 주겠다고 제안한다.

수현의 말을 온전히 믿을 수는 없지만, 그렇다고 별다른 수도 없는 상황.
성우는 어쩔 수 없이 48시간의 동행을 허락한다. 그러나 수현을 잡기 위한 경찰의 포위망이 좁아질수록 성우마저 인질이 아닌 공범으로 쫓기게 되고, 배후를 알 수 없는 누군가가 둘을 표적으로 점점 숨통을 조여오는데….

일생 일대 최고의 강적을 만난 두 사람.
뭣도 없는 인생,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서로에게 모든 걸 건다!

 

 

감 독 : 조민호

독특하고 신선하다는 말로는 다 설명 할 수 없는 데뷔작 <정글 쥬스>로 영화계의 주목을 한 몸에 받은 감독. 인위성이라고는 찾아 볼 수 없는 극 사실주의를 표방하면서도 카타르시스를 선사하는 영화적인 재미가 살아있는 그의 작품세계는 <강적>에서 더욱 완성된 모습으로 다가올 것이다.

- 1966년생. 영화 아카데미 8기 졸업

[Filmography]

2006년 [강적] 감독
2004년 단편 [이공] 감독
2003년 단편 [이십세법] 감독
2002년 [정글 쥬스] 감독/각본
1997년 [인샬라] 조감독
1995년 [개 같은 날의 오후] 각본/조감독
1993년 [비상구는 없다] 연출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