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랑스여자 A French Woman
 


2019, 드라마, 89분, 15세 관람가

제 작 : 인벤트스톤
제 작 : 미상 l 프로듀서 : 미상
각본/감독 : 김희정
촬 영 : 미상 l 조 명 : 미상
미 술 : 미상 l 편 집 : 미상
음 악 : 미상 l 동시녹음 : 미상
배 급 : 롯데엔터테인먼트 ...more

2020년 6월 4일(목) 개봉
홈페이지 미정

 

출 연
김호정, 김지영, 김영민


= 시놉시스 =

- 누구에게나 가장 선명한 순간이 있다... [프랑스여자]

"그 순간이 기억나,
그 때가 제일 행복했던 것 같아"
  한때 배우를 꿈꿨지만 파리 유학 후 그곳에서 프랑스인 남편과 정착한 '미라'.
이별의 아픔을 겪고 오랜만에 한국에 돌아온 그녀는 20년 전 공연예술아카데미에서
함께 공부했던 옛 친구들, 영화 감독 '영은'과 연극 연출가 '성우'와 재회한다.
2년 전 세상을 떠난 후배 배우 '해란'에 대한 기억을 떠올리려 애쓰지만
어느 것도 선명하지 않은 기억 속에서 '미라'는 한 순간에 그때 그 시절 과거로 돌아가
꿈과 현실이 교차하고 과거와 현재를 넘나드는 아주 특별한 여행을 하게 되는데…

 

= 관련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프리뷰 & 영화리뷰 =

 

매 작품 유수의 영화제로부터 호평 세례를 받아온 실력파 감독 김희정과 연기 인생 30년 관록의 배우 김호정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프랑스여자>는 20년 전 배우의 꿈을 안고 프랑스 파리로 떠난 '미라'가 서울로 돌아와 옛 친구들과 재회한 후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꿈과 현실이 교차하는 특별한 여행을 하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이다. <열세 살, 수아><청포도 사탕: 17년 전의 약속><설행_눈길을 걷다>까지 삶과 죽음에 대한 보편적인 이야기를 담담하고 유려한 연출로 풀어내며 국내외 유수의 영화제를 비롯해 평단의 호평을 받아온 김희정 감독이 4년 만에 선보이는 신작으로, 어느 순간을 계기로 지나온 삶을 돌아보게 되는 한 여성의 이야기를 통해 관객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는 한편 현재와 과거, 꿈과 현실, 기억과 환상을 오가는 그녀의 특별한 여정을 아름답고 회화적인 영상미로 그려내어 관객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연극, 영화, 드라마를 오가며 매 작품 혼신의 메소드 연기를 선보이는 연기 인생 30년차의 베테랑 배우 김호정이 시공간을 넘나드는 주인공 '미라' 역을 맡아 혼란스러운 감정 변화를 섬세한 연기로 표현했으며 <극한직업><엑시트>[굿캐스팅]까지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활발하게 활동 중인 김지영, 최근 드라마 [부부의 세계][사랑의 불시착]으로 연타석 흥행에 성공해 강렬한 눈도장을 찍은 김영민, 그리고 '독립영화계의 여신'에서 드라마 [멜로가 체질][나의 아저씨] 등 활동 반경을 넓히고 있는 신예 류아벨까지 탄탄한 내공의 실력파 배우들이 뭉쳐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 CAST & STAFF =

 

STAFF

제공/배급 : 롯데엔터테인먼트
제작 : 인벤트스톤

각본/감독 : 김희정

CAST

김호정, 김지영, 김영민, 류아벨

 

= Gallery =

-
-

 

 

 

감 독 : 김희정 KIM Hee Jung

폴란드 우치국립영화학교에서 수학한 김희정은 <열세 살, 수아>(2007)로 장편 데뷔했다. 기원을 알 수 없는 확신에 이끌려 진짜 엄마를 찾아 나선 소녀를 좇는 이 영화는 자신에게 존재하지 않는 것을 갈망하는 인물의 동요하는 정체성을 중심으로 전개된다. 두 번째 영화 <청포도 사탕: 17년 전의 약속>(2011)은 현재를 지배하는 기억의 생채기를 반추하는 김희정의 스토리를 반복한다. 두 편의 영화로 역량을 인정받은 김희정이 전주국제영화제와 인연을 맺게 된 것은 2015년 ‘전주시네마프로젝트’로 선정된 <설행_눈길을 걷다>(2015)를 통해서이다. 알코올중독 치료 차 시골 성당을 찾아간 남자가 사자(死者)와 영적으로 교감하는 수녀를 만나면서 트라우마를 극복하는 과정을 담았다. 신작 <프랑스여자>는 미스터리한 시간의 문을 통과해 쓰라린 자신의 과거와 대면하는 여주인공의 섬망(?妄)을 따라간다. 기습적으로 차 앞에 뛰어드는 물체처럼 불안하고, 부유하는 존재의 정체성을 형상화하는 데 있어 탁월함을 보이는 작가이다.

[Filmography]

2019년 [프랑스여자] 연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