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웰컴 투 동막골
 


2005, 전쟁 휴먼드라마, 133분
12세 관람가

제 작 : ㈜필름있수다
제 작 : 장진 l 프로듀서 : 이은하
원 작 : 장진 l 감 독 : 박광현
각 본 : 장진, 박광현 l 각 색 : 김중
촬 영 : 최상호 l 조 명 : 이만규
미 술 : 김중 l 편 집 : 최민영
음 악 : 히사이시 조
투자/배급 : 쇼박스 ...more

2005년 8월 4일(목) 개봉
홈페이지 dongmakgol2005.co.kr

 

출 연
리수화 역 : 정재영
표현철 역 : 신하균
이연 역 : 강혜정
장영희 역 : 임하룡
스미스 : 스티브 태슐러
문상상 역 : 서재경
서택기 역 : 류덕환


= CAST =

표현철 _신하균

"빨갱이 새끼들, 지난 밤에 우릴 살려 둔걸 후회하게 될 거다"

한강 다리를 폭파하고 죄책감을 못 이겨 탈영한 국군 표현철은 동막골에서 조차 다른 사람들에게 쉽게 마음의 문을 열지 못한다. 그러나 위기에 몰린 인민군을 죽음을 무릅쓰고 구해 주는 속정 깊은 의리파. 그는 국군, 인민군, 연합군 모두가 목숨을 걸고서라도 동막골을 지켜야겠다는 결정이 내려지자 사상 초유의 연합군을 선두에서 이끌게 된다.

 

Profile 스크린을 압도할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내뿜는 배우!!

<공동경비구역 JSA>에서 인상 깊은 연기를 소화해 내면서 우리 앞에 다가 선 신하균. 이후 <복수는 나의 것>, <지구를 지켜라>를 통해 일명 '장진 사단'의 식구로서, <웰컴 투 동막골>은 연극에 출연하면서부터 인연을 맺어왔다. <기막힌 사내들>에 이어 장진 감독과 다시 한번 <킬러들의 수다>로 손을 잡으면서 그의 부드러운 카리스마로 스크린을 뒤덮었다. 순박한 듯 웃으면서 자동차를 폭파시키는 그의 충격적인 표정 연기는 아직도 많은 이들의 뇌리에 박혀 있다. 그런 그가 이젠 <웰컴 투 동막골>의 냉혈한 국군 표현철로 다시 돌아온다.

* 캐스팅 비하인드 스토리

연극에도 참여했던 신하균은 동막골의 프로젝트가 시작될 때부터 제작진들이 원했던 배우였다. 강렬하고도 부드러운 연기를 선 보이는 몇 안 되는 배우이고 어떤 배우보다도 프로젝트의 의도를 잘 이해하는 배우라는 게 그 이유이다. 이런 제작진의 진심 어린 구애에 그는 진작부터 <웰컴 투 동막골>의 출연을 확정지어 주며, 1년 8개월 간의 길고 긴 준비 기간도 끈기 있게 기다려 준 보석 같은 배우이다. 그런 그에게 주요 스탭들은 동막골의 일등 공신이라며 지켜 세운다.

- 1974년생. 서울예술대학 방송연예과 졸업.

[영화]
2006년 [예의없는 것들] 캐스팅
2005년 [박수칠 때 떠나라] [웰컴 투 동막골]
2004년 [우리형]
2003년 [지구를 지켜라] [화성으로 간 사나이]
2002년 [묻지마 패밀리] [서프라이즈] [복수는 나의 것]
2001년 [킬러들의 수다] [커밍아웃](인터넷 영화)
1999년 [간첩 리철진]
1998년 [기막힌 사내들]

[연극]
2000년 [박수칠 때 떠나라]
1999년 [허탕]
1998년 [매직 타임]
1997년 [택시 드리블]

[드라마]
<좋은사람>

[수상경력]
제21회 청룡영화상 남우조연상 <공동경비구역 J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