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클레멘타인
 
2003, 휴먼드라마/액션, 100분
15세 관람가


제 작 : ㈜펄스타픽처스
제 작 : 이동준 l 프로듀서 : 신승호
감 독 : 김두영 l 각 본 : 은혜림
각 색 : 김두영,김홍석,이범석,이형철
촬 영 : 구교한 l 조 명 : 조길수
미 술 : 전재욱 l 편 집 : 강명완
음 악 : 이상호 l 동시녹음 : 허준영
배 급 : ㈜엔터모드 ...more

2004년 5월 21일(금) 개봉
홈페이지 clementine2004.com


 

출 연
김승현 역 : 이동준
잭밀러 역 : 스티븐 시걸
임민서 역 : 김혜리
김사랑 역 : 은서우
오지훈 : 임호 l 황종철 : 기주봉
동팔 : 임혁필 l 강원장 : 전원주
토마스 : 케빈 그레비스


= 시놉시스 =

- 한 남자의 운명을 바꿔버린 잔인한 순간... [클레멘타인]


한 씩씩한 부녀가 펼치는 눈물나는 인생역경!
"세상이 우리를 버릴지라도, 슬퍼하거나 좌절하지 말자"

책 가진건 주먹 뿐!
사랑이를 위해서라면, 세상 어느 것도 두렵지 않다.
 

태권도세계챔피언경기에서 부당한 판정으로 우승을 뺏긴 날, 아내마저 잃어버린 불쌍한 승현. 그 상처로 인해 깊은 슬럼프에 빠지지만 그래도 사랑하는 딸과 함께 나름대로 알콩달콩 재미나고 소박한 삶을 살아간다. 하지만 무슨 일에든 주먹이 앞서는 불같은 성격 탓에 직장을 잃고, 이후 그의 삶은 온통 태클과 꼬임수로 가득하기만 한데...

가진 건 주먹뿐인 그를 눈여겨본 불법격투도박사 황종철. 그의 마수에 걸려든 승현이 딸을 위해 할 수 있는 일은, 오로지 싸우는 것 뿐이다!!

격렬한 핏빛 액션 속에 흐르는 한 폭의 수채화같은 아빠와 딸의 사랑이야기.




 

감 독 - 김두영

대통령탄핵, 공황기, 침몰하는 경제, 해체된 가족... 지금 온 국민들 심정은 무언가 마구 때려 부수고 소리내어 실컷 울고 싶은 심정일 것이다. 이에 따라 <클레멘타인>은 화려한 컴퓨터 그래픽을 이용한 눈요기 가득한 상업영화로부터 차별화를 시도했다.상처받고 신음하는 대다수의 국민들과 아픔을 함께 할 수 있는 한편의 가슴 따뜻한 영화가 필요했기에, 극장에서 원없이 울고, 또 가족의 소중함을 새삼 느낄 수 있는 <클레멘타인>이 탄생하게 되었다.

할리우드의 톱스타 스티븐시걸과 함께 작업하는 것은 개인적으로 큰 영광이었지만 <클레멘타인>에서는 기존의 '시걸표 액션' 을 기대할 수 없을 것이다. 그는 분명 세계적인 스타이지만 '사실감 넘치는 가족판타지'라는 소재에 걸맞게 <클레멘타인>에서는 작품의 전체 흐름에 기여하는 하나의 모티브로, 캐릭터의 역할에만 충실하게 했다.

이 영화는 세계태권도 3연패를 거머쥔 준 리와 대배우 스티븐 시걸의 한판대결이라는 점에서 흥미진진함을 주기도 하겠지만, 무엇보다 영화 속에서 중요하게 작용하는 내러티브는 가족의 해체와 재결합이다.

- 미상

[작품 Filmography]
2004년 [클레멘타인] 각본/감독
2002년 [주글래살래] 각본/감독
1997년 [카리스마] 각본

[수상경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