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천군 天軍
 


2005, SF 코믹 액션, 110분
15세 관람가

제 작 : ㈜싸이더스픽쳐스
제 작 : 차승재 l 프로듀서 : 변무림
각본/감독 : 민준기
촬 영 : 박재형 l 조 명 : 신준하
미 술 : 조근현 l 편 집 : 박곡지
음 악 : 황상준 l 동시녹음 : 윤성기
배 급 : 쇼박스 ...more

2005년 7월 14일(목) 개봉
홈페이지 www.chungoon.co.kr

 

출 연
무과낙제생 이순신 : 박중훈
인민군 소좌 강민길 : 김승우
남한장교 박정우 : 황정민
핵물리학 박사 김수연 : 공효진


= 시놉시스 =

- 남북한 군대의 이순신_장군 만들기 프로젝트... [천군]


28살 삐딱한 청년 이순신, 그의 일생을 뒤바꿀 누군가가 온다!

남북한 군인들, 핵탄두와 함께 흔적도 없이 사라진다
 

남북한 공동으로 극비리에 개발한 핵무기 비격진천뢰가 미국측에 양도되기로 결정된다. 이에 불만을 품은 북한장교 강민길은 핵물리학자 김수연을 납치, 비격진천뢰를 연구소에서 빼내 탈출을 시도한다. 그때, 433년 만에 지구를 지나는 엄청난 혜성이 한반도 상공을 통과하는데… 강민길 일행과 그를 추적하던 남한장교 박정우 일행은 압록강에서 대치중, 갑작스런 회오리 돌풍과 함께 흔적도 없이 사라진다.


훗날 영웅이 되기엔, 너무도 허랑방탕한 청년 이순신을 만난다
 

돌풍이 사라진 후 정신을 차린 그들의 눈앞에 펼쳐진 것은 여진족들의 도끼와 화살이 허공을 가르는 무자비한 살육의 현장이다. 일행은 본능적으로 총을 들게 된다. 최첨단 현대무기의 위력에 놀란 여진족은 물러가고 일행은 동굴로 숨어든다. 그날 밤, 동굴로 잠입해 무기들을 훔쳐가는 괴사내가 있었으니… 그의 이름 이.순.신. 그들이 만난 이순신은 그해 무과에 응시했다 낙방한 채 허랑방탕한 시간을 보내고 있었다. 그 사이, 저자 거리엔 조정이 버린 양민들을 구하러 천군이 내려왔다고 소문이 번진다. 그들이 도착한 곳은 1572년 조선 변방마을 이었던 것이다.


미래로 돌아갈 것인가? 이순신을 구할 것인가?
 

여진족과의 전투에서 핵무기 비격진천뢰를 분실한 북측 군인들은 이를 찾아 나선다. 한편 이순신을 동경했던 박정우는 한량에 가까운 그의 모습에 실망한다. 자신이 무과에 급제시켜주겠다며 이순신을 훈련시키려 하지만 그는 무과시험을 다시 보지 않겠다며 버틴다.

그 와중에 이순신이 아끼던 마을 소녀가 여진족에게 죽임을 당하고 그 사건을 계기로 숨겨져있던 이순신의 영웅적인 면모가 서서히 드러난다. 여진족 본거지에서 숨겨져있던 핵무기를 다시 강민길이 다시 탈취해오자 여진족은 마을을 공격하려 하고, 이순신은 이들과 맞서 싸우겠다고 한다.

마침내 김수연이 다시 미래로 돌아갈 방법을 찾았지만, 이제 그들은 목숨을 건 선택을 해야만 한다. 이순신과 함께 맞서 싸울 것인가, 미래로 돌아갈 것인가…

 

 

각본/감독 : 민준기

"위대한 영웅이지만, 영웅도 사람이다"

영화를 준비하기 전 "조선대장부 이순신"이라는 책을 보았다. 그 책을 읽으면서 그동안 이순신에 대한 내용이 지나치게 이순신을 미화했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이순신은 분명히 위대한 영웅이지만, 결국 영웅도 사람이다. 이런 관점에서 영화를 찍고 싶었다.

하지만 <천군>은 꼭 이순신에 관한 영화만은 아니다. 시나리오에서 이순신이 이렇게 말하는 장면이 있다. "너네는 적도 아니면서, 왜 맨날 이렇게 싸우나?" 라고. 역사를 보면서 현재를 배운다는 관점에서 보면, 남북한 군인들은 과거의 이순신을 통해서 한민족임을 다시금 깨닫게 되는 것이다.

영화는 의미와 재미를 동시에 전달한다. 그동안의 이순신 영화는 의미를 많이 전달했으나 <천군>에서는 의미와 함께 재미를 더 많이 가미해서 전달하고 싶다.

- 1968년 2월 19일생. 단국대학교 연극영화과 졸업.

[FILMOGRAPHY]

2005년 [천군] 극영화 데뷔작

1989년 제10회 대학생 광고대상 TV부문 입선 (제일기획)
1989년 16mm 단편 <도미노게임> 각본/연출/편집
1990년 제28회 대종상 영화제 예선 심사위원 역임
1989년 극영화 <무(無)> 제1조감독
1989년 16mm 단편 <도미노게임 2> 각본/연출/편집
1991년 16mm 단편 <미카엘의 눈물> 각본/연출/편집
1992년 극영화 <신혼여행 대소동> 제1조감독
1992년 극영화 <무인도의 남과여> 제1조감독
1995년 기업홍보 CF <열수축관> (제일미디어)
1998년 09 연극 <피의결혼> 드라마 터그
1997년 03~2003년 03 안양예고 연극영화과 강사
2003년 08~2003년 12 충북대학교 연극영화과 출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