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2011, 가족 휴먼 드라마, 125분
15세 관람가

제 작 : 수필름
제 작 : 민진수 l 프로듀서 : 박준호
감 독 : 민규동 l 원 작 : 노희경
촬 영 : 박홍열 l 조 명 : 이상수
미 술 : 전경란 l 편 집 : 문인대
음 악 : 김준성 l 동시녹음 : 임동석
배 급 : NEW ...more

2011년 4월 20일(수) 개봉
www.thankyou-family.co.kr

 

출 연
인희 :: 배종옥
정철 :: 김갑수
할머니 :: 김지영
근덕 :: 유준상
선애 :: 서영희
정수 :: 류덕환
연수 :: 박하선


= 시놉시스 =

- 우리 모두의 '가족'이야기...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우리 가족을 소개합니다
  "피곤해" 병원 일에만 신경 쓰는 가장(김갑수)
"밥 줘, 밥" 어린애가 되어버린 할머니(김지영)
"알아서 할께요" 언제나 바쁜 큰 딸(박하선)
"됐어요" 여자친구밖에 모르는 삼수생 아들(류덕환)
"돈 좀 줘" 툭 하면 사고치는 백수 외삼촌 부부(유준상&서영희)
그리고.. 꿈 많고 할 일도 많은 엄마(배종옥)

영원히 반복될 것만 같았던 일상에 찾아온 이별의 순간.
그날 이후…우리는 진짜 '가족'이 되었습니다.

 

 

감 독 : 민규동

민규동 감독은 아름다운 공포영화란 평을 받은 장편 데뷔작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를 시작으로,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과 <앤티크>를 연이어 히트시키며 섬세한 연출력으로 자신만의 스타일을 만들었다. 특히 인물의 미세한 감정선을 놓치지 않는 민규동 감독의 연출법은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과 같이 여러 인물이 등장하는 작품에서 빛을 발한다. 서로의 관계를 놓치지 않고 그들의 이야기를 조화롭게 버무려 어울림을 만들어 내는 민규동 감독이 이번에는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을 통해 한 가족의 이야기를 들려준다. 집에서 일어나는 사소한 부딪힘에서부터 크고 작은 갈등까지, 집이라는 작은 소우주로 인생이라는 큰 우주를 이야기하는 민규동 감독은 최고의 연기파 배우들과 함께한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에서 가족이 함께하는 일상의 순간을 롱 테이크 샷으로 절묘하게 담아내는 등 한결 풍성해진 연출력으로 따뜻하고 감동적인 가족 휴먼 드라마를 보여줄 것이다.

- 1970년생. 서울대학교 경제학과 졸업.
- 한국영화아카데미 13기, 프랑스 파리 8대학 영화과 석사 MFA 졸업

[Filmography]

2011년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감독
2010년 [끝과 시작] 감독
2009년 [오감도] 감독
2008년 [서양골동양과자점 앤티크] 각본/감독
2008년 문화부장관상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

2005년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각본/감독
: 2005년 제13회 춘사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 / 각본상
: 2005년 제4회 대한민국영화대상 편집상

2003년 단편 [이공]

1999년 [여고괴담 두번째 이야기] 공동연출
: 2000년 제36회 백상예술대상 신인감독상
: 2001년 제10회 베르자우베르트 영화제 치우수작품상

1998년 창백한 푸른 점(애니메이션)
1997년 [열일곱](단편)
1996년 [지각대장 태용](단편)
1995년 [Herstory]
1995년 [새]

[수상경력]
2008년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오늘의 젊은 예술가상' 영화 부분상
2005년 제13회 이천 춘사대상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 각본상 / <내 생애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2002년 제7회 부산국제영화제 PPP 코닥상 / <솔롱고스>
2001년 제10회 베르자우베르트 영화제 최우수 작품상 /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
제7회 슬램댄스 영화제 최우수 촬영상 /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
2000년 제36회 백상예술대상 신인 감독상 /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
1998년 제3회 부산아시아단편영화제 매스컴상, 관객상, 작품상 / <열일곱>
1996년 제22회 서울독립영화제 심사위원특별상 < Herstor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