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복면달호
 


2007, 코미디, 114분, 12세 관람가

제 작 : 인앤인픽쳐스, 스튜디오2.0
제 작 : 이경규 l 프로듀서 : 김우상
감 독 : 김상찬, 김현수
원 작 : 사이토 히로시 '엔카의 꽃길'
촬 영 : 윤홍식 l 조 명 : 최석재
미 술 : 권진모 l 편 집 : 경민호
음 악 : 주영훈 l 동시녹음 : 은희수
제공/배급 : 스튜디오2.0 ...more

2007년 2월 14일(수) 개봉
홈페이지 www.bbongfeel.com

 

출 연
봉달호 : 차태현
장사장 : 임채무
차서연 : 이소연
조실장 : 정석용
나태송 : 이병준
태준아 :


About MovieProduction note tip! tip! tip!


-> 크랭크인 : 2006년 9월 27일 l 크랭크업 : 2007년 1월 13일

감동2:웃음 8 = 황금비율!
이 세상 가장 맛깔 난 2:8 코미디가 펼쳐진다!!!
 

"울다가 웃으면 엉덩이에 뭐(?) 난다~"
여기 대한민국 전국민의 엉덩이에 그 무엇 쑥쑥 자라나게 해 줄 코미디가 찾아온다.

2007년, 대한민국을 하나되어 웃게 만들 <복면달호>는 그 동안 우리에게 선보였던 주먹계에 계시던 분들도, 재기 넘치던 18세 금지단어들도 찾아보기 힘들지만 정갈한 2:8 가르마에 견줄만한 안정감 넘치는 코미디의 황금비율, 감동 20%와 웃음 80%로 속이 꽉 들어찬 실속형 웃음을 선사한다.

분명 입은 웃고 있는데 얼굴은 울상인 코미디가 있다. 보고 나면 어딘가 모르게 윗입술에 경련이 일 듯한…… 웃지 않으면 안 될 것 같은 부담스러운 상황과 과도한 오버에 보는 순간 한바탕 신나게 웃어 보지만 그 후에 밀려드는 어딘가 모를 씁쓸함과 허무함이 마냥 아쉬운 것은 비단 하루 이틀만의 일이 아니다. 화려하진 않더라도 수더분한 어수룩함이 만들어내는 웃음의 욕구, 잘 빠진 옷이 아니라 넉넉한 품에 배어드는 진심이 담긴 코미디로 마음이 즐거워 지고픈 욕구가 폭발할 무렵, "기쁘다 코미디 황태자 오셨네~전국민 맞으라~"가 드디어 실현된다. 허한 가슴을 쏙 메워 줄 알짜배기 2:8 코미디 <복면달호>가 스타를 향해 환호하는 팬들에게 손을 내밀 듯 미치도록 반갑게 등장하는 것이다.

최고는 아니지만 꿈꾸는 자의 열정으로 삶에 최선을 다하는 이들의 모습은 언제나 좋은 일만 가득하거나 기분 좋은 사건만 가득하진 않지만, 그 안에서 사람 향기 나는 웃음을 만들어 낸다. 순간순간 터지는 사건들의 나열이 아니라 사람과 사람의 만남 속에서, 삶의 깨달음 속에서 터져 나오는 코미디는 전국민의 가슴 속에 스며드는 감동과 함께 기분 좋은 웃음을 전한다.

"사장님……트로트가 뭡니까?"
"락은 뭐냐?"
"……Heart죠…"
"그렇다면…트로트는 마음이다"

억지 웃음이나 눈물 뽑기 조미료 솨솨솩~거둬내고,
따스한 햇살에 잘 발효된 감동과 촉촉한 빗물에 새싹을 틔우는 자연스러움 넘실대는 맛깔 난 웃음으로 2007년, 황금비율 2:8 코미디 <복면달호>의 한 상이 푸짐하게 차려진다.


'서태지와 아이들'이후 가장 센세이셔널한 사건!
대한민국 국민 모두에게 잠재되어 있는 국민정서'뽕필'이 깨어난다!!!
 

1992년 한 신인가수의 등장으로 대한민국 가요계가 발칵 뒤집어졌다.
품 과하게 헐렁한 옷차림, 무슨 말을 하는지 알아들을 수 없을 만큼 빠르게 말하는 가사, 그리고 그 당시 보기 힘들었던 무대 위에서의 화려한 액션들……
바로 대한민국 가요 역사상 가장 센세이셔널한 사건이라 기록되는 가수 '서태지와 아이들'이다. 가요계의 역사는 이들이 등장하기 이전과 등장한 이후로 나뉘어진다는 말이 만들어질 만큼 엄청난 파급을 일으킨 '서태지와 아이들'. 이들의 등장 이후 대한민국 가요계는 급속도로 변화하기 시작하였다. 힙합과 댄스가 주를 이루면서 10대들이 앨범의 주소비자로 떠올랐고, 그로 인해 그 당시만 해도 공중파에서 반갑게 만날 수 있었던 성인가요들이 점차 설 자리를 잃어가게 된 것이다.

그러나……
점차 우리의 뇌리에서 잊혀져 가던 '트로트'가 2004년 새로운 색을 더하며 다시금 우리 곁에 돌아왔다. '장윤정'의 노래 「어머나」는 트로트에 대한 향수를 불러일으키며 종전의 히트를 기록했고, 젊은 층도 함께 즐길 수 있는 뽕짝을 선보이게 된 것이다.

그리고 2007년!
우리나라 대중가요의 뿌리이자 삶의 희로애락을 담으며 불려져 왔던 '트로트'가 <복면달호>를 통해 관객들 앞에 그 모습을 새로이 하여 다가온다. 이름하여 뽕짝의 feel, 바로 '뽕필'이다! 트로트가 중장년층의 사랑을 받는 성인가요로 일컬어진다면, '뽕필'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에게나 잠재되어 있는 트로트의 정서를 좀 더 대중적으로 끌어올리며 이를 업그레이드 시킨다. '뽕필'만 더해진다면 힙합도, 발라드도, 댄스도, R&B도 정서적 공감을 이뤄내며 10대부터 80대까지 즐길 수 있는 국민가요로 탄생하게 된다.

1990년대 가장 센세이셔널 한 사건이 '서태지와 아이들'의 등장이라면,
2000년대 가장 센세이셔널한 사건이 될 <복면달호>는
2007년 2월, 대한민국의 잠재되어있는 뽕필을 제대로 깨우기 시작하며 전국민이 올인 할 수 있는 가장 신나는 즐거움을 선사한다!


흩어지면 매력 철철 넘치는 다양한 개성! 뭉치면 호흡곤란 대형 폭소탄!
전국민의 웃음보를 위험에 빠트릴 최강 코믹군단이 온다!!!
 

누가 알까, 이들의 노고를……
오로지 찐한 웃음 한 번 선보이기 위해 <복면달호> 코믹군단들은
한 여름 가발은 물론, 겹겹이 레이어드 패션을 불사하고,
살을 에는 바람에도 내리 퍼 붓는 비를 고스란히 맞으며 그렇게 생 고생을 했나 보다…

선해 보이는 편안한 표정, 장난끼로 반짝이는 눈동자, 재치로 똘똘 뭉친 말솜씨로 가공할 만한 유머러스함이 내재되어 있는 차태현! 낮은 저음의 목소리, 웬만해선 쉽게 열리지 않는 굳게 다문 입술, 정면으로 바라보기 버거울 정도로 강한 포스와 언발란스의 엄청난 폭소를 움켜 쥔 임채무! 똑 부러질 것만 같은 새침한 입술, 똘망똘망한 눈망울, 이성적으로 보이는 얼굴 뒤 그러나 자신조차 주체할 수 없는 엉뚱함의 소유자 이소연! 그리고, 모든 캐릭터에서 유머를 찾아내는 천부적인 웃음 수사꾼 정석용! 단지 스쳤을 뿐인데……그 부담스러움에 닭살 백 만개를 돌출케 하는 오버 캐릭터의 진수 이병준! 노래면 노래! 연기면 연기! 그렇다면 노래하는 연기는? 제대로 망가져주는 선우!

<복면달호>의 무리들을 보자니 익숙한 듯한 코미디의 아우라가 느껴진다. 차태현과 임채무의 연기는 서로의 약점을 보완해주며 웃음을 완성하는 주성치와 오맹달 콤비를 연상케 한다. 또한 주성치 영화 속 여인들처럼 외양이 확실하게 망가지진 않지만, <식신>의 '막문위'나 <소림축구>의 '조미'처럼 어떻게 보면 분명 거리감 들고픈 캐릭터를 사랑스럽게 느껴지도록 하는 인물로는 캐릭터 설정 완전 황당하게 깨는(?) 차태현의 사랑 이소연이 등장한다. 갑자기 나타나 그 모습만 보고도 생각 없이 웃을 수 있게 만들어 주는 주성치 사단의 다양한 조연 캐릭터들에 맞먹는 <복면달호> 코믹군단으로는 정석용과 이병준, 선우가 자리하고 있다. 표정부터가 실소를 머금게 하더니 이들이 입만 열면 터지는 웃음을 막을 길이 없다. . 이런 것이 깔깔 웃으며 눈가에 눈물이 맺히게 하는 웃음의 달인, 주성치 사단과 사뭇 그 형태를 같이하는 것이다.

<복면달호>는 주성치식 캐릭터 코미디의 웃음에 대한민국 정서를 더하며 업그레이드 된 또 다른 코미디를 선사한다. 한국 코미디는 캐릭터 코미디라는 새로운 시도를 더한 <복면달호>를 통해 그 영역을 보다 넓히며 웃음의 다양화를 이루게 될 것이다.

각각의 캐릭터들의 개성이 만연하거니와 그 누구도 감히 예상할 수 없는 <복면달호> 코믹군단의 온 몸을 바치는 눈부신 활약이 한 데 뭉치니 2007년 2월 대한민국에 웃음과다 경보령이 내려진다!

2007년, 온 가족이 함께 모인 대명절 구정! 코믹군단이 펼칠 최강 퍼포먼스!
할아버지 할머니, 아버지 어머니, 언니, 누나, 오빠, 동생 모두가 하나되어 즐거워할 이상하리만치 화목한 상황이 연출된다. 이들을 한 마음으로 만든 자 누구인가?!
매력 과도한 신비요소로 무장하며 엄청난 웃음의 아우라를 뿜어내고 있는 신비로운 가수 <복면달호>가 광복이래 이보다 더 즐겁게 단합될 수 없는 대한민국을 탄생시킬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