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순애보 純愛譜
 


한 국, 2000, 러브그라피 멜로영화

감독,시나리오 : 이재용
제 작 : 구본한
(쿠앤필름/ 松竹〔쇼치쿠〕영화사)
촬 영 : 홍경표, 近森眞史〔치카모리 마사시〕
조 명 : 서정달
미 술 : 정구호, 음 악 : 조성우
편 집 : 이재용, 정윤섭
조감독 : 이해달

⇒ 2000년 12월 9일 개봉
홈페이지 http://koofilm.chollian.net



 

출 연
우인 역 : 이정재
아야(아사꼬) 역 : 다치바나
미사토
미아 역 : 김민희
아야 아버지 역 : 오스기 렌
아야 어머니 역 : 요 키미코
리에 역 : 아와타 우라라


= 캐스팅 =

"가끼이 있지만 닿을 수 없는 사랑" / 미아...김민희



우인이 아야를 사랑하게 되는 다리를 놓아주는 소녀.
빨간 머리의 도발적인 미아. 미아는 대담한 외모와 당돌한 성격의 소유자지만
실은 누구보다 여린 감성과 상처를 지닌 아이이다.
동사무소의 제빵보조강사라는 재미없는 직업.
그러나 일과가 끝나면 흰 제빵사 가운을 벗고
딱 붙는 청바지에 현란한 티셔츠 차림으로 오토바이를 질주하는 그녀.
그녀가 가는 곳이 어디인지, 왜 그녀의 눈이 그처럼 슬픈 지 아무도 알 수 없다.

Profile
내성적인 우인을 처음으로 매혹시킨 여자 미아. 당연히 그 역을 맡을 배우는 관객이 몰입할 수 있는 매력의 소유자여야 했다. 우인의 시선에 포착되는 신비한 매력이 관객에게 그대로 전이될 수 있도록. 이재용 감독에게 제일 먼저 떠오른 얼굴이 바로 그녀, CF 요정 김민희이다.
우연히 거리 캐스팅으로 잡지 모델로 픽업되었고 이후 소녀와 성숙한 여인의 얼굴을 겸비한 독특한 마스크로 각종 잡지의 표지를 장식했으며, CF계에 스카우트되어 '코리아나' 화장품의 메인 모델로 떠오른 신데렐라. 무려 20 여 개 브랜드의 전속모델로 활약할 만큼 가장 커며설한 마력의 소유자로 꼽힌다. 이동통신 광고에서 그녀가 말했던 카피 "사랑은 움직이는 거야!"는 젊은이들 사이에 올 해 최고의 유행어로 꼽히기도. 최근 드라마에도 연이어 캐스팅, 영화계 데뷔만을 앞두고 있던 그녀는 공교롭게도 비슷한 경로로 스타덤에 오른 일본의 다치바나 미사토와 똑같이 <純愛譜>로 데뷔식을 치뤘다. 수많은 영화 제의 속에서 <純愛譜>를 선택한 이유는 배역의 캐릭터가 마음에 들었고 이재용 감독에게 믿음이 갔기 때문.
그녀의 캐스팅에 '30초의 표정연기에 능한 CF 스타 출신인데 영화 연기가 될까?'라는 의문도 있었지만 '연기에 대한 동물적인 감이 있다. 다음에도 꼭 같이 영화를 하고 싶다.'는 이재용 감독의 격찬에 걸맞는 호연을 보여줬다.
CF, 드라마에 이어 스크린 제압의 예감까지 안겨주는 신인.

- 1982년 3월 1일생, 신광여자고등학교 3학년
- CF : 018 이동통신, 위스퍼, 롯데캐논, 엔시아, 하늘보리, 아이쫀 등 다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