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랑 (阿娘)
 


2006, 공포 스릴러, 96분
15세 관람가

제 작 : 더 드림&픽쳐스
공동제작 : DRM 엔터테인먼트
제 작 : 이민호 l 프로듀서 : 김 진
감 독 : 안상훈
각 본 : 안상훈, 신윤경
촬 영 : 정광석 l 조 명 : 신학성
미 술 : 홍승진 l 편 집 : 고임표
음 악 : 정동인 l 동시녹음 : 김성훈
배 급 : 롯데엔터테인먼트 ...more

2006년 6월 28일(수) 개봉
홈페이지 www.arang2006.co.kr

 

출 연
여형사, 소영 : 송윤아
신참형사, 현기 : 이동욱
동민 : 이종수
수빈 : 추소영
김반장 : 정원중


= 시놉시스 =

- 당신이 죽인 그녀의 이름... [아랑]


괜찮아…
내가 있잖아
내가 대신… 죽여 줄게

의문의 연쇄 살인 사건…, 그리고 한 소녀의 원혼!
 

세 번의 연쇄 살인 사건. 이들 현장에서 발견된 단서라고는, 피해자들의 컴퓨터에 떠있는 민정이란 소녀의 홈페이지가 유일하다.

정직됐다가 막 복귀한 여형사 소영(송윤아 분)은, 신참 현기(이동욱 분)와 한 팀이 되어 이 사건을 수사하게 된다. 이후 소영은 이들 세 명의 피해자가 친구 사이이며 모두 '민정'과 관련이 있음을 알게 된다. 이에 소영은 피해자들의 친구인 의사 동민(이종수 분)을 유력한 용의자로 지목하고 조사를 시작한다. 그러던 어느 날, 동민마저 살해되는 사건이 발생한다.


"넷은 너무 적고, 다섯은 너무 많아…" 저주가 되어 돌아온 소녀의 원혼!
 

네 번의 연쇄 살인 사건 현장에서 모두 발견된 민정의 홈페이지. 민정에 대해 수사하던 소영과 현기는, 그녀가 10년 전에 갑자기 실종됐다는 것과 이들 4명의 피해자들과 만난 적이 있음을 알게 된다.

이에 민정이 살았다는 바닷가 한 마을을 찾게 된 소영은, 그곳에서 기괴한 소문을 듣게 된다. 다름 아닌, 폐염전 근처 한 소금창고에 귀신이 나타난다는 것! 마을 사람들을 모두 공포에 휩싸이게 한 그 곳을 다녀온 소영은, 이후 매일 밤 꿈에서 한 소녀의 원혼을 보기 시작하는데…

 

 

감 독 : 안상훈

"공포는 과거와 현재가 다르지 않다.
어떻게 재해석하고 어떤 스타일로 담아내느냐가 중요할 뿐이다"

영화 […ing] 조감독을 거쳐 첫 장편 연출을 맡은 신예 안상훈 감독. 그는 2001년부터 여러 단편영화들로 각종 영화제에서 수상한 경력이 있는 주목 받는 신인감독 중 한 명이다. 특히, 2004년 선보인 단편영화 [Pass over] 로 부산아시아단편영화제 본선 진출을 비롯, 대한민국 영상대전에서 수상하는 등 신인감독으로서는 꽤 화려한 이력을 갖고 있다.

그는 오랫동안 자신이 준비해온 <라인>이라는 시나리오에 '아랑' 설화의 모티브를 끌어와 색다른 느낌의 동양적 공포 영화<아랑>을 창조해냈다. 특히, 과거를 살아가던 사람들과 현대의 사람들이 공포를 느끼는 감정과 정서가 똑같다는 점에서 '아랑 설화'에 매료되었다고 한다. 첫 장편 연출임에도 능숙하게 현장 분위기를 이끌어나갈 줄 아는 감독으로, 배우들과도 항상 대화를 통해 최상의 씬을 뽑아내는 능란함까지 갖추고 있다.

- 미상.

[Filmography]

2006년 [아랑] 감독
2003년 [Pass over] : 부산 아시아 단편영화제 본선진출 / Budi 2005 본선진출 미장센 단편영화제 본선진출 / 대한민국 영상대전 수상
2003년 […ing] 조감독
2002년 [Heaven? Heaven!] KBS 독립영화제 방영
2001년 [홍길동전] 도시영화제 수상 / 봉황영화제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