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6년
 


2012, 액션 복수극, 135분
15세 관람가

제 작 : 영화사청어람
제 작 : 최용배 l 프로듀서 : 미상
감 독 : 조근현 l 원 작 : 강풀
촬 영 : 김태경 l 조 명 : 미상
미 술 : 김시용 l 편 집 : 미상
음 악 : 김홍집 l 동시녹음 : 미상
배 급 : 인벤트 디, 청어람...more

2012년 11월 29일(목) 개봉
http://www.26years.co.kr

 

출 연
곽진배 :: 진 구
심미진 : 한혜진
권정혁 : 임슬옹
김주안 : 배수빈
김갑세 : 이경영
그사람 : 장 광
최계장 : 김의성
마상렬 : 조덕제


= CAST =

저격수 | 심미진

"우린 그 사람한테 사과할 기회, 충분히 준 거 같은데?"

늘 트레이닝복만을 입는 국가대표 사격선수. 아버지에 대한 연민을 가지고 복수를 꿈꾸던 중, 김갑세의 비서 김주안을 만나 작전에 가담한다. 팀에서 가장 중요한 '저격수' 역할을 맡게 된다. 차갑고 냉정한 성격으로 타인에게 쉽게 다가가지도, 쉽게 마음을 열지도 않는다. 죽음에 대한 두려움이 없는 당찬 인물이지만 부모님이 겪었던 아픔에 통감하는 여린 심성을 가졌다.
내 어머니는 아무 것도 모른 채 진압군 총에 맞고 돌아가셨다. 갓 태어난 나는 죽어가는 어머니 품에 안겨 있었다. 어머니의 처참한 죽음을 목격한 아버지는 살아도 사는 게 아니었다. 살아오면서 난 단 한 번도 아버지의 웃음을 볼 수 없었다. 어느 날 TV에 나온 멀쩡한 '그 사람'의 모습을 본 아버지는 그 길로 그 사람의 집을 찾아가 화를 이기지 못한 채 분신을 감행했고 결국 돌아가셨다. 나는 어렸을 때부터 사격을 시작했다. 아마도… 내 어머니, 아버지를 죽이고도 뻔뻔하게 살아있는 원수 '그 사람'에게 총구를 향하기 위함이었는지 모른다!


깊이 있는 연기력으로 진심을 담는 배우 | 한혜진
"확고한 자기 생각으로 죽음에 대한 두려움이 없는 점이 가장 마음에 들었다. 영화 촬영 현장에 갈 때마다 '정말 잘 선택했다, 안 했으면 어쩔 뻔했지'라고 생각했다"며 역할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한혜진은 '미진'을 만나 깊이 있는 열연으로 필모그래피에 길이 남을 캐릭터를 탄생시켰다. [굳세어라 금순아], [주몽], [떼루아], [신드롬] 등 브라운관에서 맹활약을 펼치며 작품마다 흥행반열에 올렸고 2011년 SBS 예능 프로그램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를 통해 밝고 건강한 이미지로 사랑 받으며 예능에서도 완벽 적응에 성공했다. 이번 작품에서는 한층 더 깊어진 눈빛 연기로 관객들을 매혹할 예정이다.

- 1981년생. 서울예술대학 영화과

[영화]
2012년 [26년] [가디언즈](목소리)
2010년 [용서는 없다]
2004년 [달마야, 서울 가자]

[드라마]
[신드롬](2012),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 [가시나무새](2011), [제중원](2010), [떼루아](2008), [주몽](2006), [굳세어라 금순아](2005), [현정아 사랑해], [로망스], [어사 박문수](2002)

[수상경력]
2010년 SBS 연기대상 프로듀서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