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전설


1999, 호러, 82분, 전체 관람가


제 작 : 시네웍스㈜
감 독 : 김현명 l 각 본 : 문희융, 이영호
촬 영 : 박상훈 l 조 명 : 신경만
미 술 : 조융삼 l 편 집 : 김상범
음 악 : 이상룡 l 동시녹음 : 최대림
조감독 : 백양기, 박찬식, 이혁구, 이윤경
배 급 : 시네마서비스㈜

출 연 : 전혜진, 신동엽, 최지나, 최 정, 주용진, 오 솔, 류덕환, 주요한, 김성은

2000년 1월 1일 개봉

-



"난 분명히 경고했다. 이 학교의 비밀을 알려하지 말라고.."

이제, 공포의 교환수업은 시작되었다.
유곡 초등학교로 교환수업을 온 서울초등학교 아이들과 인솔자 정유미(최지나 분) 선생님은 유곡초등학교의 김개동 선생님(신동엽 분)이 들려주는 학교에 얽힌 무시무시한 처녀귀신의 이야기를 듣고 공포스럽기만하다. 그러나 선생님의 귀신이야기에 호기심이 발동한 서울 초등학교 아이들은 귀신을 보고야말겠다는 일념을 불태우며 학교의 구석구석을 돌아다니기 시작하는데......

밤 12시, 혼자 돌아다니지 마란 말이야.
가뜩이나 김개동 선생님에게 들은 귀신이야기로 심란한 정유미 선생님은 공교롭게도 밤 12시에 화장실을 갔다가 귀신을 목격하고 경악을 금치 못한다. 이 일을 계기로 학교에 떠도는 귀신 이야기는 순식간에 퍼지고 꼬마 콜롬보 태석과 철수, 훈이 등 겁없는 일당들은 유곡초등학교의 비밀을 캐기 위해 귀신이 살고 있다는 학교 별관을 뒤지려 한다. 그러나, 만득이는 '학교 전설을 알려고 하면 다친다'며 서울 아이들에게 무시무시한 경고를 한다.

누가 전설의 우물 뚜껑을 열었는가?
그러던 어느 날, 태석은 이 학교에 누군가 저주를 풀지 않고 있다는 메시지를 받고, 아이들과 함께 별관에 몰래 숨어 들어간다. 그곳에서 아이들은 온갖 귀신들에게 쫓기게 되고 급기야는 어디론가 사라지고 만다. 태석은 친구들을 찾기 위해 비밀의 열쇠를 쥐고 있는 만득에게 도움을 청한다. 그로부터 우물에 빠져 죽은 '영주'라는 소녀에 대한 이야기를 듣게 된 태석은 서서히 학교의 으스스한 비밀에 한 발 한 발 다가서게 된다. 그러던 중 태석은 절대 열어서는 안된다고 만득이 경고했던 우물뚜껑을 열고 사건은 더욱 복잡해지는데....


본격 키즈 엔터테인먼트 무비

자막 읽으랴, 어색한 외국 배우 보며 감정 이입하랴... 따분하게 훈시를 반복하는 영화에 흥미를 잃고 TV속 현란한 가수들에게 넋을 잃은 우리 아이들. 이제 어린이들도 그들만의 영화를 볼 권리가 있다. 학교라는 친근한 공간 속에서 살아 움직이는 친구들의 모습과 함께 만나는 키즈호러 [학교전설].

빨간종이 줄까, 파란종이 줄까

영화 [학교전설]은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유구한 전통과 역사를 자랑하면서 선배가 후배에게 대물림해온 학교 전설들을 모티브로 하고 있다. 영화 기획과 동시에 하이텔을 통해 학교 전설들을 공모하자 전국 각지의 전설들이 쏟아지기 시작했다. 밤만 되면 단상에서 내려와 돌아다니는 이순신 장군 동상, 텅빈 운동장에서 책장을 넘기는 세종대왕, 7가지의 비밀을 밝혀내는 순간 죽음이 찾아온다는 유관순 누나의 전설 등 수많은 아이들을 잠 못들게 했던 무서운 이야기들.

최첨단 CG로 만나는 귀신의 세계

영화 [학교전설]에는 그 동안의 어린이 영화와는 달리 최첨단 컴퓨터 그래픽이 등장한다. 온갖 종류의 귀신들과 초자연적인 현상을 자연스럽게 표현하기 위해 컴퓨터 그래픽을 사용하게된 것. [자귀모]에서 한국 컴퓨터 그래픽의수준을 한 단계 올렸다는 평가를 받으며 새로운 귀신들만의 세계를 보여주었던 DGFX팀이 [학교전설]에서 다시 한번 발군의 실력을 보여줄 것이다.


김개동 선생님 : 신동엽

* 71년 서울 출생.서울예대 연극과 졸업.
* 91년 SBS특채.
* TV출연작-<남자셋 여자셋>,<신장개업>,<기분 좋은 밤> 외 다수.

정유미 선생님 : 최지나

* 95년 MBC 공채 탤런트 24기 출신.
* 한양여전 응용미술과 졸업.
* <전원일기> [LA아리랑] 등..

영주 : 전혜진

* 88년생, 명원초등학교 5학년 재학중.
* TV출연작<은실이>


-

 

 

Copyright 1999~2003 (c) Koreafilm All right reserved.